드림엑스 뉴스 : 여수·순천·광양시의회, 여순특별법 3월 국회서 제정 촉구

여수·순천·광양시의회, 여순특별법 3월 국회서 제정 촉구

NSP통신 2021-02-26 23:30


여수·순천·광양시의회, 여순특별법 3월 국회서 제정 촉구


전남동부지역 3개 시의회 특별법 조속 제정 촉구 공동성명
(전남=NSP통신) 서순곤 기자 = 여순사건 특별법 논의가 다음 임시국회로 미뤄진 가운데 여수·순천·광양 3개 시의회가 특별법의 조속한 제정을 촉구하는 공동성명을 냈다.
여수시의회(의장 전창곤)에 따르면 3개 시의회는 26일 공동성명을 통해 “3월 국회 임시회에서 반드시 여순사건 특별법을 제정해 줄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여순사건 특별법은 지난 22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심사 소위원회에서 논의될 예정이었으나, 선행안건 논의가 길어지면서 3월 임시국회로 넘겨지게 됐다.
시의회는 이에 대해 “법안 소위 심사를 앞두고 광주·전남 국회의원 18명 등이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을 한 목소리로 촉구했고, 여순사건 유족들이 탄원서를 제출하기도 했지만 안타깝게 빛을 보지 못했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여순사건은 73년이 지난 지금도 특별법 제정에 이르지 못해 지역민들의 원망만 쌓여가고 있는 실정”이라며 “유족과 지역민들의 간절한 열망을 생각하면 더 이상 여순사건 특별법 제정을 미뤄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여순사건 특별법은 역사의 진실을 규명하고 희생자의 명예를 회복시켜 전남 동부권이 화합과 상생의 미래로 나아가는 초석이 될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시의회는 이날 성명에서 사건 진실규명과 희생자·유족 명예회복 등 정부의 역할을 촉구하기도 했다.
NSP통신 서순곤 기자 nsp1122@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