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홍상수 감독의 ‘인트로덕션’ 베를린영화제 은곰상 각본상 수상

홍상수 감독의 ‘인트로덕션’ 베를린영화제 은곰상 각본상 수상

NSP통신 2021-03-06 20:16


홍상수 감독의 ‘인트로덕션’ 베를린영화제 은곰상 각본상 수상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2021년 홍상수 감독 신작 ‘인트로덕션’이 지난 3월 5일 오후 12시(현지시간) 온라인 생중계된 제71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수상작 발표에서 은곰상 각본상을 수상했다.
베를린영화제 심사위원단 측은 “이야기를 전달하거나 효율적으로 서사를 전개하는 것을 넘어 이 각본은 행위와 행위 사이 생기는 찰나의 여백을, 순식간에 인간의 삶 속에 숨은 진실이 갑작스레 밝고 분명하게 드러나는 순간들을 만들어 나간다”라는 평가했다.
이번 경쟁부문에는 홍상수 감독의 ‘인트로덕션’을 비롯해 자비에 보브와 감독의 ‘드리프트 어웨이’, 라드 주드 감독의 ‘배드 럭 뱅잉 오어 루니 폰’, 도미니크 그라프 감독의 ‘파비앙 - 고잉 투 더 독스’, 하마구치 류스케 감독의 ‘휠 오브 포춘 엔드 판타지’, 마리아 스페트 감독의 ‘미스터 바크먼 엔드 히스 클래스’, 마리아 슈라더 감독의 ‘아임 유어 맨’, 다니엘 브륄 감독의 ‘넥스트 도어’, 셀린 시아마 감독의 ‘쁘티 마망’ 등 총 15편의 작품들이 초청됐다.
홍상수 감독의 영화가 베를린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된 것은 ‘밤과 낮’(2008), ‘누구의 딸도 아닌 해원’(2013), ‘밤의 해변에서 혼자’(2017), ‘도망친 여자’(2020)에 이어 총 다섯 번째다. 영화제를 통해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은곰상 여우주연상을, ‘도망친 여자’는 은곰상 감독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인트로덕션’의 은곰상 각본상 수상은 세 번째 수상 소식이다.

‘인트로덕션’은 베를린국제영화제 소식지 스크린데일리 평점에서도 4점 만점에 3.3점의 점수를 기록하며 공동 1위에 올랐고, 해외 매체 평점 사이트 로튼토마토에서는 신선도 지수 100%를 달성했다.
외신들은 “구성적인 복잡성과 신랄함, 그리고 자꾸 생각나게 하는 유머까지, 다양한 층위를 보여주는 작품이다”(SCREENDAILY), “얼핏 보이는 것처럼 가벼운 영화가 아니다. 제목과는 반대로, 이 영화는 입문자를 위한 소개용이 아니라 오히려 홍상수 감독 영화 세계의 확장판이다”(VARIETY), “이 영화는 마치 짧은 이야기나 시와 같이, 표면에서 드러나는 것보다 더한 깊이와 디테일을 시사하는 작품을 만드는 홍상수 감독의 섬세한 작업을 보여준다”(THE GUARDIAN), “처음에는 이 영화가 그저 애피타이저처럼 느껴지더라도, 곧 전체 요리를 능가하는 요리를 먹는 기분을 느끼게 할 것이다”(DEADLINE)라고 평했다.
‘인트로덕션’은 세 개의 단락을 통해서 청년 영호가 각각 아버지, 연인, 어머니를 찾아가는 여정들을 따라간다. 배우 신석호, 박미소를 중심으로 김영호, 예지원, 기주봉, 서영화, 김민희, 조윤희 등이 출연한다. ‘인트로덕션’은 올해 상반기 국내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