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뭉쳐야 쏜다' 허재 아들 허웅·허훈 형제 등장…자체 평가 진행

"뭉쳐야 쏜다" 허재 아들 허웅·허훈 형제 등장…자체 평가 진행

아시아투데이 2021-03-07 19:31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허재의 아들 허웅, 허훈 형제가 ‘뭉쳐야 쏜다’에 등장한다./제공=JTBC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허재의 아들 허웅, 허훈 형제가 ‘뭉쳐야 쏜다’에 등장한다.
7일 방송될 JTBC ‘뭉쳐야 쏜다’에서는 허재 아들이자 프로농구 올스타 팬투표 1, 2위를 달리는 허웅, 허훈 형제가 출연해 ‘상암불낙스’와 자체 평가 경기를 펼친다.
허재와 허웅, 허훈 삼부자가 생애 최초 한 팀으로 뭉쳐 ‘상암불낙스’와 3대 5 농구 대결을 진행한다. 삼부자는 녹화 당일 가슴에 ‘허家네’라는 팀명을 달고 똑같은 유니폼을 입고 등장, 역대급 팀 조합을 선보인다.

앞서 허재는 ‘뭉쳐야 찬다’에 용병으로 등장했던 아들 허훈과 처음으로 1대 1 농구 대결을 했던 바, 이번에는 아들들과 같은 팀으로서 부자간의 빛나는 팀워크를 보여줄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상암불낙스’ 역시 기대되는 베스트 5 조합으로 허가네 삼부자와 맞선다. 지난주 전설들의 포지션이 정식으로 결정되면서 최고의 기량을 뽐낼 멤버 조합이 선정되었기에 얼마나 향상된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된다.
이날 허가네 삼부자는 왠지 모를 불협화음의 모습으로 웃음을 일으켰다는 후문. 허웅과 허훈은 자꾸만 실수를 하는 아버지 허재를 향해 아쉬움의 목소리를 높이고 허재 역시 “나한테 주지마”라며 힘든 내색을 마구 드러냈다고. 뿐만 아니라 “우린 셋이 한 팀 하면 안되겠다”는 깨달음(?)까지 얻었다고 해 아슬아슬한 삼부자의 팀워크가 궁금해진다.
7일 오후 7시 40분 방송.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갈 길 먼 서울시장 단일화…여야, 일정·방식 "이견"
신규확진 418명, 또 400명대…봄철 야외활동 "긴장"
거리두기 4단계 간소화…"2단계 때 8인 모임 가능"
거리두기 4단계 개편…3~9인 이상 모임 금지 세분화
정 총리 "5월까지 AZ 백신 105만명분 도입 확정"
尹 사의 1시간만에…靑 "사표 접수, 文대통령 수용"
윤석열 총장 사퇴하나…"오늘 오후 2시 입장 표명"
정 총리 "윤석열 거취, 대통령에게 건의드릴지 고민"
윤석열 "중수청" 반기에 "자중하라" 총대 멘 정세균
윤석열 "검수완박은 부패범죄 판치게 하는 부패완판"
윤석열 "검수완박은 부패범죄 판치게 하는 부패완판"
정 총리 "윤석열 총장, 정치인 같다…국민께 참 송구"
현대차·SK, 수소경제 43조 투자…정총리 "총력 지원"
靑, 윤석열 중수청 반발에 "국회 존중해 의견 내라”
박범계 "수사·기소분리 걱정 이해…尹 만날 의향 있다"
윤석열 "검찰수사권 박탈은 법치 말살, 직 걸겠다"
"3·1승부" 박영선·안철수 勝…서울시장 대진표 윤곽
文 "日과 마주 할 준비됐다, 과거에 발목 잡혀선 안돼"
정 총리 ""코로나 극복한 대구, 세계가 인정한 품격"
AZ백신 어제 1만8489명 접종…"연내 집단면역 달성"
이성윤 "김학의 사건 수사 막은 적 없다" 진술서 제출
文대통령, 마포구 보건소 방문…백신 첫 접종 참관
이례적 "언론 소통" 나선 정세균…대권 도전 발 떼나
1년만에 부산 찾은 文…"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박차
일상회복 첫 걸음 뗀다…26일 AZ백신 1호 접종
일상회복 첫 걸음 뗀다…26일 AZ백신 1호 접종
백신 첫 출하 현장 찾은 정총리 "일상회복 첫 걸음"
민주당, "중대범죄수사청" 설립 속도전 돌입
"백신 1호 접종, 정쟁 대신 방역당국에 힘 실어줘야"
신현수 영향? 월성원전·김학의 수사팀 자리 지켰다
신현수 "文대통령에 거취 일임…직무수행에 최선"
"나눔 대물림"…벤처 개천龍, 기부문화를 혁신하다
김명수 "부주의 답변 사과, 사명 다할 것" 사퇴론 일축
정 총리, 이재명 기본소득 주장에 "쓸데없는 전력낭비"
정 총리 "이재명 내가 "픽업"…안목 얼마나 빛납니까"
박영선 "신속한 접종" 우상호 "서민 희망"…토론 2차전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 안정에 국토부 명운 걸어라"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한 안정에 부처 명운 걸어라"
정세균 "거리두기 하향, 민생 숨통…경각심 더 가져야"
丁 "수도권 밤 10시까지 영업 허용…5인 금지는 유지"
당국 "설 연휴 코로나 재유행 위험…생활방역 철저히"
LG에너지 "SK이노 기술탈취 입증…겸허히 받아들여야"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