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임영웅·김호중·이찬원, 최애돌 셀럽 3월 기부천사 선정…여전한 인기

임영웅·김호중·이찬원, 최애돌 셀럽 3월 기부천사 선정…여전한 인기

아시아투데이 2021-03-09 00:01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임영웅(왼쪽부터), 김호중, 이찬원이 ‘최애돌 셀럽’ 3월 기부천사로 이름을 올렸다./제공=최애돌 셀럽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임영웅, 김호중, 이찬원이 ‘최애돌 셀럽’ 3월 기부천사로 이름을 올렸다.
셀럽 인기 순위 서비스 ‘최애돌 셀럽’ 측은 8일 제 8대 기부천사로 임영웅, 김호중, 이찬원이 명예전당 종합 누적 순위에서 1, 2, 3위를 나란히 차지했다고 밝혔다. 해당 결과는 2월 4일부터 3월 5일까지 팬들의 투표로 집계됐다.
1위를 차지한 임영웅은 2998점으로 만점인 3000점에 육박하는 압도적 점수를 받았다. 오는 9일 새 싱글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를 발매하며 컴백을 알린 임영웅은 지난 4일 TV조선 ‘미스트롯2’ 결승전에서 신곡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누적점수 2967점을 받은 김호중은 팬클럽 아리스 덕분에 누적 순위 2위로 선정됐다. 지난달 28일, 김호중의 생애 첫 팬미팅 현장을 담은 영화 ‘그대, 고맙소’가 넷플릭스에 공개됐다.
3위를 기록한 이찬원은 팬클럽 찬스의 응원과 사랑으로 3000점 만점 중 2940점을 받았다. 이찬원은 현재 김희재와 웹 예능 ‘플레희리스또’를 진행 중이다.
‘최애돌 셀럽’은 매달 5일까지의 투표 결과를 포함한 종합 누적 점수 집계 후 1~3위 스타를 기부천사로 선정해 기부하고 지하철 CM보드 광고를 진행한다. 3월 기부천사로 선정된 임영웅, 김호중, 이찬원은 각자의 이름으로 총 150만 원을 밀알복지재단에 기부해 장애인 일자리 지원 사업에 힘을 보탠다. 임영웅, 김호중, 이찬원의 광고는 3월 15일부터 고속터미널역에서 볼 수 있다.
한편 ‘최애돌 셀럽’ 명예전당 배우 1위는 이민호, 2위 현빈, 3위 도경수, 예능 1위는 이승기, 2위 전소민, 3위 이진호가 차지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사퇴한 윤석열, 단숨에 지지율 1위…이재명도 제쳤다
"재보선·文지지율·윤석열" 변수…대선판 계속 꿈틀
정 총리 "백신 사망사례, 원인 규명해 국민께 보고"
신규확진 418명, 또 400명대…봄철 야외활동 "긴장"
거리두기 4단계 간소화…"2단계 때 8인 모임 가능"
거리두기 4단계 개편…3~9인 이상 모임 금지 세분화
정 총리 "5월까지 AZ 백신 105만명분 도입 확정"
尹 사의 1시간만에…靑 "사표 접수, 文대통령 수용"
윤석열 총장 사퇴하나…"오늘 오후 2시 입장 표명"
정 총리 "윤석열 거취, 대통령에게 건의드릴지 고민"
윤석열 "중수청" 반기에 "자중하라" 총대 멘 정세균
윤석열 "검수완박은 부패범죄 판치게 하는 부패완판"
윤석열 "검수완박은 부패범죄 판치게 하는 부패완판"
정 총리 "윤석열 총장, 정치인 같다…국민께 참 송구"
현대차·SK, 수소경제 43조 투자…정총리 "총력 지원"
靑, 윤석열 중수청 반발에 "국회 존중해 의견 내라”
박범계 "수사·기소분리 걱정 이해…尹 만날 의향 있다"
윤석열 "검찰수사권 박탈은 법치 말살, 직 걸겠다"
"3·1승부" 박영선·안철수 勝…서울시장 대진표 윤곽
文 "日과 마주 할 준비됐다, 과거에 발목 잡혀선 안돼"
정 총리 ""코로나 극복한 대구, 세계가 인정한 품격"
AZ백신 어제 1만8489명 접종…"연내 집단면역 달성"
이성윤 "김학의 사건 수사 막은 적 없다" 진술서 제출
文대통령, 마포구 보건소 방문…백신 첫 접종 참관
이례적 "언론 소통" 나선 정세균…대권 도전 발 떼나
1년만에 부산 찾은 文…"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박차
일상회복 첫 걸음 뗀다…26일 AZ백신 1호 접종
일상회복 첫 걸음 뗀다…26일 AZ백신 1호 접종
백신 첫 출하 현장 찾은 정총리 "일상회복 첫 걸음"
민주당, "중대범죄수사청" 설립 속도전 돌입
"백신 1호 접종, 정쟁 대신 방역당국에 힘 실어줘야"
신현수 영향? 월성원전·김학의 수사팀 자리 지켰다
신현수 "文대통령에 거취 일임…직무수행에 최선"
"나눔 대물림"…벤처 개천龍, 기부문화를 혁신하다
김명수 "부주의 답변 사과, 사명 다할 것" 사퇴론 일축
정 총리, 이재명 기본소득 주장에 "쓸데없는 전력낭비"
정 총리 "이재명 내가 "픽업"…안목 얼마나 빛납니까"
박영선 "신속한 접종" 우상호 "서민 희망"…토론 2차전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 안정에 국토부 명운 걸어라"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한 안정에 부처 명운 걸어라"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