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박형준, 28.25%p차로 최종 당선…현충원 참배로 공식 일정 시작

박형준, 28.25%p차로 최종 당선…현충원 참배로 공식 일정 시작

아시아투데이 2021-04-08 03:31



[아시아투데이] 이욱재(luj111@asiatoday.co.kr)
박형준 국민의힘 부산시장 후보가 지난 7일 오후 부산진구 선거사무소에서 당선이 확실시되자 의원들과 환호하고 있다./연합
아시아투데이 이욱재 기자 = 4·7 부산시장 재보궐 선거에서 박형준 국민의힘 후보가 최종 당선됐다.
8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날 오전 2시20분께 부산시장 보궐선거 개표가 마무리 됐다.
박 후보는 총 96만576표(62.67%)를 얻어 김영춘 더불어민주당 후보 52만8135표(34.42%)를 28.25%포인트 차이로 압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뒤를 이어 정규재 자유민주당 후보가 1만6380표(1.06%), 노정현 진보당 후보가 1만3054표(0.85%), 손상우 미래당 후보 7933표(0.51%), 배준현 민생당 후보7251표(0.47%) 순이었다.
최종 투표율은 52.7%로 잠정 집계됐으며, 총 투표수는 154만6051표인 것으로 나타났다. 무효 투표수는 1만1722표인 것으로 확인됐다.
확정이 유력시 된 박 후보는 전날 오후 10시50분께 국민의힘 부산시장 후보 캠프 사무실에서 “위대한 부산시민 여러분께서 압도적 지지를 보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박 후보는 “선거 기간 내내 갖은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흔들리지 않고 성원을 보내주신 시민 여러분의 그 마음, 시민을 섬기는 좋은 시정으로 보답하겠다”며 “아울러 치르지 않아도 될 선거 때문에 선거 기간 내내 고통 받았을 피해 여성분께 새로 선출된 부산시장으로서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 열심히 경쟁한 김영춘 후보에게도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그는 “시민 여러분의 뜨거운 지지는 저 박형준이 잘나서 또는 저희 국민의힘이 잘해서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저희가 오만하고 독선에 빠지면 언제든지 그 무서운 심판의 민심을 저희에게 향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학교, 정부, 국회에서 공적 가치를 지키며 나름으로 열심히 했다고 자부했지만, 선거를 치르면서 저의 부족함을 느꼈고 더 겸손한 자세로 시정에 임해 시민에게 실망시키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도 덧붙였다.
박 후보는 “어려운 여건이지만 협치와 통합의 정신이 발휘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부산의 새로운 도약을 위한 혁신의 파동이 일으켜질 수 있다는 것을 시민 여러분이 체감할 수 있도록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앞으로의 시정 계획을 묻는 질문엔 “지금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는 과정이 가장 위험하다”며 “안전 문제도 그렇지만 경제적인 문제에서도 핵심 사안이다. 대책회의를 정례화해서 부산의 모든 관련 당사자들의 의견을 모으고 숙의를 거쳐 대안을 마련하겠다. 일종의 비상경제대책회의 또는 위기극복대책회의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 후보는 이날 오전 8시30분 동래구 충렬사 참배를 시작으로 공식 일정을 시작한다. 오전 11시에는 연제구 부산시 선거관리위원회에서 당선증을 받을 예정이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민심은 매서웠다…"부동산·불공정·내로남불" 與 참패
오세훈·박형준 "압승"…분노한 민심, 정권 심판했다
"압승" 예측에 눈시울 붉힌 오세훈…서울 전역 빨간물결
출구조사, 서울 오세훈 압승 예상…吳 59% 朴 37.7%
[속보] 방송 3사 출구조사…오세훈·박형준 승리 예측
삿후 7시 투표율 51% 돌파…서울 54.4%, 부산 49.4%
투표율 50% 넘었다… 광역단체장 재보궐 선거 최고치
투표소 오후도 북적…유권자들 "부동산 문제 우선해결"
LG전자 "휴대폰 생산·판매 종료" 26년만에 사업 철수
권덕철 "4차 대유행 기로…하루 1000명 이상 우려"
정 총리 "이번주 확산세 안 꺾이면 고강도 방역 검토"
4·7 재보선 사전투표율 최종 20.54%…역대 최고치
정총리 "백신 예정대로 공급…6월까지 1200만명 목표"
정 총리 "백신여권 도입 필요…이달 인증앱 공식 개통"
오늘부터 75세 이상 화이자 백신 접종 …"노쇼 안된다"
1일부터 백신휴가 사용 가능…"권고" 탓에 실효성 의문
"부동산 투기" 칼 빼든 검경 "무관용 원칙, 일벌백계"
대검 "땅 투기 공직자 전원 구속…법정 최고형 구형"
"회삿돈 횡령" 최신원 재판부 "구속 만기 전 재판 마무리할 것"
정총리 "투기사범 색출…43개 검찰청에 전담팀 설치"
"전세 논란" 김상조 靑실장 경질, 후임에 이호승 수석
4월부터 의사 소견서 없어도 "백신 휴가" 쓸 수 있다
4월부터 의사 소견서 없어도 "백신 휴가" 쓸 수 있다
신규 확진 주말 영향에도 400명대 후반…확산세 우려
신규 확진 505명…36일 만에 다시 500명대 돌파
文대통령 "내년 달 궤도선 발사, 2030년 달 착륙 목표"
합참 "北, 동해상 발사체 발사"…탄도미사일 가능성
美 "北,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가능성 물체 2발 발사"
여야, 15조원 추경 합의…"아침 8시 본회의서 처리"
文대통령 백신 바꿔치기?…경찰, 가짜뉴스 내사 착수
정 총리 "화이자 백신 50만회분 도착…정부 믿고 접종"
北, 단거리 미사일 여러발 발사..."바이든에 직접 도전"
靑, 역대 최저 지지율에 "국민 마음 엄중히 여긴다"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