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경찰, 4·7 재보궐 선거사범 171명 내·수사…4명 검찰 송치

경찰, 4·7 재보궐 선거사범 171명 내·수사…4명 검찰 송치

아시아투데이 2021-04-08 11:01



[아시아투데이] 김보영(kboyu@asiatoday.co.kr)
경찰청은 4·7 재·보궐선거 선거사범 단속을 실시한 결과 총 142건·171명을 적발해 이 가운데 4명을 검찰에 송치하고 162명을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자료사진
아시아투데이 김보영 기자 = 경찰청은 4·7 재·보궐선거 당일까지 선거사범 단속을 실시한 결과 총 142건, 171명을 적발해 이 가운데 4명을 검찰에 송치하고 162명을 수사 중이라고 8일 밝혔다.
선거사범 유형별로 살펴보면 △현수막·벽보 훼손 72명(42.1%) △허위사실 공표 등 거짓말선거 45명(26.3%) △불법인쇄물 배부 9명(5.3%) 순이었다. 특히 중점 수사대상인 ‘5대 선거범죄’ 관련자는 63명으로, 전체 인원의 36.8%를 차지했다.
앞서 경찰은 예비후보자 등록일인 지난해 12월 8일부터 선거 실시지역 관할 경찰서에 수사전담반을 편성해 첩보 수집 및 단속에 나섰다. 후보자 등록일인 지난달 18일부터는 서울·부산경찰청 및 60개 경찰서에서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을 운영하며 24시간 대응했다.
경찰청 관계자는 “선거범죄 공소시효가 6개월로 단기인 점을 고려해 수사 진행 중인 사건에 대해 검찰과 유기적으로 협력하는 등 신속하고 공정하게 처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선거일 이후에도 축하·위로·답례 등 명목으로 금품 등을 제공하는 불법행위에 대한 첩보 수집과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 "국민질책 엄중히 수용…부동산 부패 청산 매진"
오세훈, 25개구 싹쓸이 압승…巨與, 역대급 참패
민심은 매서웠다…"부동산·불공정·내로남불" 與 참패
오세훈·박형준 "압승"…분노한 민심, 정권 심판했다
"압승" 예측에 눈시울 붉힌 오세훈…서울 전역 빨간물결
출구조사, 서울 오세훈 압승 예상…吳 59% 朴 37.7%
[속보] 방송 3사 출구조사…오세훈·박형준 승리 예측
오후 7시 투표율 51% 돌파…서울 54.4%, 부산 49.4%
투표율 50% 넘었다… 광역단체장 재보궐 선거 최고치
투표소 오후도 북적…유권자들 "부동산 문제 우선해결"
LG전자 "휴대폰 생산·판매 종료" 26년만에 사업 철수
권덕철 "4차 대유행 기로…하루 1000명 이상 우려"
정 총리 "이번주 확산세 안 꺾이면 고강도 방역 검토"
4·7 재보선 사전투표율 최종 20.54%…역대 최고치
정총리 "백신 예정대로 공급…6월까지 1200만명 목표"
정 총리 "백신여권 도입 필요…이달 인증앱 공식 개통"
오늘부터 75세 이상 화이자 백신 접종 …"노쇼 안된다"
1일부터 백신휴가 사용 가능…"권고" 탓에 실효성 의문
"부동산 투기" 칼 빼든 검경 "무관용 원칙, 일벌백계"
대검 "땅 투기 공직자 전원 구속…법정 최고형 구형"
"회삿돈 횡령" 최신원 재판부 "구속 만기 전 재판 마무리할 것"
정총리 "투기사범 색출…43개 검찰청에 전담팀 설치"
"전세 논란" 김상조 靑실장 경질, 후임에 이호승 수석
4월부터 의사 소견서 없어도 "백신 휴가" 쓸 수 있다
4월부터 의사 소견서 없어도 "백신 휴가" 쓸 수 있다
신규 확진 주말 영향에도 400명대 후반…확산세 우려
신규 확진 505명…36일 만에 다시 500명대 돌파
文대통령 "내년 달 궤도선 발사, 2030년 달 착륙 목표"
합참 "北, 동해상 발사체 발사"…탄도미사일 가능성
美 "北,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가능성 물체 2발 발사"
여야, 15조원 추경 합의…"아침 8시 본회의서 처리"
文대통령 백신 바꿔치기?…경찰, 가짜뉴스 내사 착수
정 총리 "화이자 백신 50만회분 도착…정부 믿고 접종"
北, 단거리 미사일 여러발 발사..."바이든에 직접 도전"
靑, 역대 최저 지지율에 "국민 마음 엄중히 여긴다"
정 총리 "국민 안심에 도움된다면 언제든 AZ 백신 접종"
정세균 "코로나 검사 차별 느끼지 않게 감수성 가져달라"
文 "내일 AZ백신 직접 맞겠다…안전성 의심 말아달라"
정세균 "AZ백신 안전성 문제 없다…접종 동참해달라"
"한명숙 사건" 10대2 불기소…친정부 성향 2명 기권
오세훈 "안철수 다 수용한다더니…혼란만 가중시켰다"
국민의힘 "安과 협상팀 결 달라…보여주기식 의구심"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