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문재인 '단일화 협상 중단, 난감하다…오해 풀어야'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문재인 "단일화 협상 중단, 난감하다…오해 풀어야"

뉴시스 11-14 17:01


【서울·부산=뉴시스】추인영 장진복 기자 =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는 14일 무소속 안철수 후보 측의 단일화 협상 잠정 중단 선언에 대해 "난감하다"고 말했다.

문재인 후보는 이날 부산 서면로터리에서 협상 잠정 중단 소식을 듣고 "뭔가 오해가 있었다면 빨리 풀어야 한다. 상황은 잘 몰라서 뭐라고 말씀드리기는 힘들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후보는 "어떤 일 때문에 지금 그렇게 된 지는 모르지만 만약 오해가 있었다면 오해를 풀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안 후보의 양보론에 대해서는 "누군가가 공개적으로 공식적으로 그렇게 말했을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면서 "언론과 접촉 과정에서 말이 거두절미됐다거나 와전된 것 아니겠느냐"고 말했다.

이어 "아직 후보단일화 협의 중인데 무슨 안 후보 측에 양보를 바란다거나 이런 것은 아직(없는 것)이다. 그럴 때도 아니다"라며 "그게 우리 캠프 쪽의 공식 입장도 아니다. 그런 이야기를 저는 들어본 적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새정치공동선언문 발표가 지연된 데 대해서는 "문안은 다 합의됐고 후보들의 일정이 맞지 않아서 발표를 못하고 있는 상태다. 지금 이런 협상 중단 때문에 새정치공동선언도 늦어지는 것인지 모르겠다"며 "어쨌든 오해를 푸는 것은 푸는 것이고 이미 합의된 부분은 빨리 진도를 나가자고 제안한다"고 말했다.

iinyoung85@newsis.com
viviana49@newsis.com
[뉴시스 이시간 핫 뉴스] ㆍ 안철수 측 "단일화 협의, 잠정 중단" 선언 ㆍ 靑 "특검 수사결과, 도저히 수긍할 수 없다" ㆍ 삼성-CJ ´감정싸움´…이번엔 추모식 신경전 ㆍ 친조카 7년간 성폭행한 ´인면수심´ 큰아버지 징역 25년 ㆍ "너무 질겨 먹을 수가 없네"…쿠팡 저질 고기 판매 ´말썽´
★ 손 안에서 보는 세상, 모바일 뉴시스
★ “우리 결혼합니다” 뉴시스 웨딩알리미 ‘두리’



기사제공 : | 뉴시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