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타루·로지피피·로맨틱멜로디초비, 홍대 사운드러시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타루·로지피피·로맨틱멜로디초비, 홍대 사운드러시

뉴시스 11-15 07:31


타루·로지피피·로맨틱멜로디초비, 홍대 사운드러시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서울 홍대앞에서 활약 중인 여성 싱어송라이터 타루(30), 로지피피(28), 로맨틱멜로디초비(29)가 합동공연을 펼친다.

공연기획사 소니뮤직엔터테인먼트코리아에 따르면, 이들 셋은 18일 오후 6시 홍대 프리즘에서 열리는 '사운드 러시 Vol.4'에서 노래한다.

'홍대 3대 여신' 중 하나인 타루는 2007년 밴드 '더 멜로디'의 1집 '더 멜로디'로 데뷔, 2009년 솔로로 전향했다. 올해 초 앨범 '블라 블라'를 내놓았으며 최근 MBC TV '우리들의 일밤-서바이벌 나는 가수다'의 '새가수 초대전'에 출연하며 주목 받았다.

지난해 정규 1집을 발매한 로지피피는 이적, 루시드폴, 그룹 '클래지콰이' 멤버 호란의 칭찬을 듣는 등 실력을 인정 받고 있다. 최근 자신의 나이인 스물 아홉살의 느낌을 담은 미니앨범 '29'를 내놓았다.

낭만적인 감수성이 인상적인 로맨틱멜로디초비는 지난 4월 첫 미니앨범 '에브리데이 초비콜링'을 발표했다. 최근에는 하지원이 출연하는 CF에 자신의 곡인 '초비콜링'이 삽입되는 등 인지도를 쌓고 있다.

한편, '사운드 러시'는 매번 다른 주제로 실력있는 뮤지션들을 선보이는 브랜드 공연이다.

realpaper7@newsis.com



[뉴시스 이시간 핫 뉴스] ㆍ 안철수 측 "단일화 협의, 잠정 중단" 선언 ㆍ 靑 "특검 수사결과, 도저히 수긍할 수 없다" ㆍ 삼성-CJ ´감정싸움´…이번엔 추모식 신경전 ㆍ 친조카 7년간 성폭행한 ´인면수심´ 큰아버지 징역 25년 ㆍ "너무 질겨 먹을 수가 없네"…쿠팡 저질 고기 판매 ´말썽´
★ 손 안에서 보는 세상, 모바일 뉴시스
★ “우리 결혼합니다” 뉴시스 웨딩알리미 ‘두리’



기사제공 : | 뉴시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