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경북도, 정유년 풍년농사 출발.. 농업기반정비 사업 한창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경북도, 정유년 풍년농사 출발.. 농업기반정비 사업 한창

NSP통신 01-12 18:31


경북도, 정유년 풍년농사 출발.. 농업기반정비 사업 한창


4월까지 1178억원 투입, 수리시설 정비 완료 노후 저수지 내진 보강?보수 등 수리시설 정비 예산 305억원 투입
(경북=NSP통신) 강신윤 기자 = 경북도는 올 한해 풍년 농사를 뒷받침하기 위해 겨울철 농한기 동안 농업기반 정비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지난해 11월부터 저수지 준설 등 겨울철 공사가 가능한 사업을 착수해 본격 영농이 시작되는 4월까지 123지구 1178억원을 집중 투입해, 봄 가뭄 대비 농업용수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양수장?용배수로 정비 등 수리시설 개보수 사업을 완료할 방침이다.
가뭄상습지역에 신규사업으로 저수지, 양수장 등 항구적 시설을 건설해 물 걱정 없이 농사를 지을 수 있도록 37지구 789억원을 투입하고, 기존 용수량이 부족한 저수지, 양수장, 토사 용배수로 등 수리시설 개?보수에 86지구 389억원을 지원해 농업기반 시설정비로 영농 환경을 개선시킬 계획이다.
또 홍수 시 농경지 침수 피해가 예상되는 지역에 배수장, 배수문 등 배수시설 개선사업에 12지구 184억원을 지원하고, 영농환경개선을 위해 밭기반정비사업과 대구획 경지정리사업 등을 지난해 11월부터 착수했으며, 91지구 226억원을 투입해 농업생산성 향상을 도모할 방침이다.
이밖에도 재해예방을 위해 노후 위험저수지의 제방보수?보강 사업과 양수장의 시설 및 기계 교체 등 수리시설 정비에도 365개소 305억원을 투입하는 등 시설관리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특히 지난해 9.12지진을 계기로 농업용 저수지의 내진능력을 보강하기 위해 대상시설을 확대(총저수량 50만톤 이상 ? 30만톤 이상)한‘농업용 저수지 내진보강 5개년 종합계획’을 마련해 내진성능평가와 내진 보강사업을 별도 추진할 계획이다.
김종수 농축산유통국장은 “올해 영농기 물 공급에 부족함이 없도록 수리시설 개?보수와 농업용수 개발 사업을 적기에 마무리 하겠다”며, “풍년농사를 위한 농업기반조성으로 귀농?귀촌 1번지 경북도의 명성을 이어가도록 하겠다”고 밝히고, 농촌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애정을 당부했다.
NSP통신/NSP TV 강신윤 기자, nspdg@nspna.com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