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2D 시네머신 추가, '유니티 2017.2' 버전 공개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2D 시네머신 추가, "유니티 2017.2" 버전 공개

게임메카 10-13 14:33




▲ "유니티 2017.2" 대표이미지 (사진제공: 유니티)
유니티 테크놀로지스는 13일, 자사가 개발하는 게임 엔진 ‘유니티 2017’의 신규 버전인 ‘유니티 2017.2’를 공개했다.
‘리얼 타임 엔터테인먼트’를 제작하는 종합 콘텐츠 제작 툴로 자리잡고 있는 유니티 2017 신규 버전은 2D 게임 및 AR, VR을 아우르는 확장현실(XR, eXtended Reality)콘텐츠 제작을 위한 엔드투엔드 솔루션과 구글의 AR코어, 애플의 AR키트, 뷰포리아, 마이크로소프트 혼합현실(MR)에 대한 최적화된 지원을 제공한다.
아울러 아티스트와 디자이너를 위한 요소들이 더욱 강화됐다. 더욱 향상된 기능의 비주얼 툴을 제공해 2D, 3D는 물론 각종 확장현실 콘텐츠를 손쉽게 제작할 수 있게 되었다.
먼저 2D 타일맵과 2D 시네머신 툴이 추가되어, 제작자가 빠르게 콘텐츠를 제작하고 반복 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특히 새로운 2D 시네머신은 자동 구성, 추적, 우선순위 지정, 블렌딩 등 유용한 기능을 통해 카메라 동작을 쉽고 간편하게 제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2D 시네머신이 추가된다 (사진제공: 유니티)
▲ 2D 시네머신이 추가된다 (사진제공: 유니티)
각종 확장현실 관련 최신 플랫폼을 지원 및 최적화도 진행된다. 유니티 2017.2 버전에서는 AR코어, AR키트, 마이크로소프트 혼합현실, 뷰포리아에 대한 추가 최적화가 이뤄진다. 유니티는 앞으로도 개발자가 더 쉽게 혼합현실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도록 지원할 뿐만 아니라 기존 앱에 가상현실 콘텐츠를 추가해 사용자 확보 및 매출 성장을 견인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오토데스크와의 협업을 통해 콘텐츠 제작 워크플로우가 대폭 개선되었다. 유니티 2017.2는 오토데스크 FBX SDK 소스 코드에 접근할 수 있는 최초의 콘텐츠 제작엔진이다. 이를 통해 더 쉽게 반복 작업을 수행하고 의사 결정을 내릴 수 있다. 유니티와 오토데스크는 파트너십을 통해 FBX 지원을 대폭 개선하고, 오토데스크의 3DS 맥스 및 마야와 유니티 소프트웨어 간에 원활한 파일 교환이 가능하도록 협력하고 있다.
아담 마이힐 유니티 시네마틱스 책임자는 “유니티 2017.2는 아티스트와 개발자에게 더욱 향상된 기능의 비주얼 툴을 제공하여 시선을 사로잡는 멋진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도록 돕는다. 2017.2의 탁월한 기능과 유연성은 더 원활한 실험을 가능하게 하고, 빠른 반복 작업을 도울 뿐 아니라, 부문간 협력도 더 긴밀하게 진행할 수 있게 한다”고 말했다.
유니티 2017.2버전은 유니티 홈페이지(바로가기)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 [주간스케치] 신작 MMORPG 4종, 식목일 맞춰 `개화`

▶ 올해도 어김없다! 이것이 만우절 이벤트다람쥐~

▶ [주간스케치] 2012년 화려하게 장식할 대작 게임 52선


기사제공 : | 게임메카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