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대구시설공단, 부패방지 시책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대구시설공단, 부패방지 시책평가 ‘최우수’ 기관 선정

NSP통신 2018-02-13 19:46



2016년 경영평가 1위, 고객만족도 1위, ’17년 청렴도 1등급, 부패방지 1등급
(대구=NSP통신) 김을규 기자 = 대구시설공단은 13일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한 "2017년도 공공기관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지방공기업에서는 유일하게 ‘1등급’기관에 선정됐다.
대구시설공단은 2016년에는 행정안전부 주관의 경영실적평가와 고객만족도 조사에서 각각 1위를 차지한 바 있고, 2017년 12월 권익위 주관의 청렴도 평가 ‘1등급’에 이어 이번 부패방지 평가에서도 ‘1등급’ 기관으로 선정됨에 따라, 4개 부문을 석권하는 그랜드슬램을 지방공기업 최초로 달성했다.
국민권익위원회가 주관하는 "청렴도 평가"는 측정 대상기관의 부패경험과 부패인식에 대해 업무 경험이 있는 국민들을 대상으로 조사하며 ‘부패방지 시책평가’는 대상기관 스스로 청렴성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는 반부패 활동과 그 성과를 점검하는 것으로 정부 및 공공부문의 청렴성을 확인하는 중요한 바로미터로 활용되고 있다
공단은 청렴도 부문에서 2015년 5등급 → 2016년 4등급 → 2017년 1등급, 부패방지 평가에서 2015년 5등급 → 2016년 2등급 → 2017년 1등급으로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두었다.
이러한 성과의 배경에는 2015년 5월 취임 첫해부터 강력한 드라이브를 걸며 조직문화를 근본적으로 바꾸려는 김호경 이사장의 리더십과 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성공요인이 되었던 것으로 평가됐다.
공단은 청렴한 조직문화 개선을 위해 2016년부터 중장기 청렴 정책인 ‘청신호(淸信好) 프로젝트’를 수립해 고객불편 원스톱 해결 서비스, 체험형 직원 청렴교육, 청렴 릴레이 운동 등을 추진해 왔다.
또 부패 공익신고 활성화를 위해 내부 익명신고시스템인 ‘스마트휘슬’을 도입하고 부패·비위 행위에 대한 처벌 수위 강화와 부패공익신고센터인 ‘청신호 콜센터’를 운영하는 등 자체적으로 개발한 청렴·반부패 제도를 전사적으로 강력하게 추진했다.
공단 김호경 이사장은 “청렴도 최우수에 이어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도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것에 대해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그동안 어려움을 이겨내준 직원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앞으로도 청렴 선도기관으로서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NSP통신/NSP TV 김을규 기자, ek838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