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2PM 멤버 준케이 강남서 음주운전 적발…'면허정지' 수준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2PM 멤버 준케이 강남서 음주운전 적발…"면허정지" 수준

아주경제신문 2018-02-13 20:16



아이돌그룹 2PM의 준케이로 활동 중인 김민준씨가 음주운전을 하다가 경찰에 적발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13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김씨는 이달 10일 오전 7시 서울 강남구 신사역사거리 인근에서 자신의 벤츠 승용차를 운전하다가 경찰의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당시 준케이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 수준인 0.074%였다. 김씨는 음주단속에 순순히 응했고 별다른 마찰은 없었다고 경찰이 전했다. 경찰은 조만간 김씨를 불러 음주운전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김혜란 기자 hrkim@ajunews.com

김혜란 hrkim@ajunews.com

★추천기사


삼척 산불,5㏊태워..도계읍 아파트 인근서도 발생..12일아침 헬기 18대 투입..진화 어려워


‘효리네 민박2’ 윤아 와플 기계 폭발적 반응…'품절대란'


전문가,김일성 가면 논란에“기독교인들이 예수 가면 쓰고 응원했다는 것,北선 있을 수 없어”


북한 응원단,숙소에서 조선중앙TV 안 보고 남한TV시청..비밀 아닌 듯 두 사람이 나란히 봐


경북 상주시 철도 건널목서 열차-오토바이 충돌 70대 노인 숨져“사고 경위 조사 중”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