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스위치' 송원석 종영 소감 '항상 촬영장 가는 시간이 기다려지고 떨렸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스위치" 송원석 종영 소감 "항상 촬영장 가는 시간이 기다려지고 떨렸다"

아시아투데이 2018-05-18 00:01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edaah@asiatoday.co.kr)
"스위치"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스위치’송원석이 종영소감을 전하며 아쉬움을 달랬다.


SBS 수목드라마‘스위치-세상을 바꿔라’에서 김실장으로 온갖 악행을 그림자처럼 처리해오며 사건의 한 가운데서 활약해온 송원석은 악인임에도 불구하고 훈훈한 외모와 굵은 저음의 목소리, 화면을 압도하는 묵직한 존재감으로 시청자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또 함께 많은 장면을 소화한 정웅인, 장근석과 함께 안정적인 호흡의 연기를 선보인 것은 물론 배우의 굵직한 한 걸음을 내딛는데 성공한 송원석이 시청자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송원석은 “3개월이 넘는 시간동안 함께 수고하고 고생하신 감독님, 스태프, 배우분들 모두 수고하였습니다. 항상 촬영장을 가는 시간이 기다려지고 떨리는 시간 이었습니다”고 전했다.


이어 “지난 3개월간 김실장으로 나쁜 악행에 가담해왔고 항상 이야기 안에서 그 이유를 만들어내면서 스스로를 설득하며 상황에 젖어들기 위해 애써왔습니다. 아직 많이 부족하지만 믿고 응원해 주신 분들, 지켜봐 주신 시청자분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을 전합니다. 앞으로 더 좋은 작품, 인물로 만나 뵙겠습니다“라는 진심어린 소감으로 제작진을 포함 시청자에게 진심어린 소감을 전하며 앞으로의 또 다른 행보를 기대케 했다.


 한편 ‘스위치’는 지난 17일 32회를 끝으로 종영됐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靑 "북미 "역지사지" 필요…文대통령, 적극 중재할 것"
靑 "판문점선언 차질없이 이행"…고위급 회담 재추진
백악관 "북핵협상, 리비아식 아닌 트럼프모델 따른다"
태도 돌변한 北…"비핵화·체제보장" 벼랑끝 전술
정부, 북한에 통지문 발송…"회담 일방연기 유감"
北김계관 "일방적 핵포기 강요시 북미회담 재고려"
정부 "北 고위급회담 연기 유감, 조속히 호응해야"
조명균 "북한에 전통문 보낼 것…내용은 검토 중"
靑 "남북 고위급회담 연기…北 전통문 뜻 파악중"
北, 고위급회담 무기연기 통보…“한미훈련은 도발”
美경제지원 약속받은 北, 中 개혁모델 벤치마킹
北 "핵실험장 폐기에 南통신·방송기자 각 4명씩 초청"
"판문점 선언" 이행 위한 남북 고위급회담 16일 개최
文대통령 "北 핵실험장 폐기, 비핵화 시작 알리는 조치"
폼페이오 "北, 핵 완전 폐기하면 美 민간투자 허용"
"北핵실험장 폐쇄" 완전 비핵화 넘어 한반도 평화로
靑 "北 풍계리 폐쇄, 미래엔 핵개발 않겠다는 의지"
北 "핵실험장 23∼25일 폐기ㅡㅡ갱도 폭파해 봉쇄"
백악관 "완전한 비핵화 계속 요구…최대 압박 지속"
文대통령 "남북교류 자주 하면 "하나" 되는 때 올 것"
출범 2년차 맞은 문재인정부…"이제는 경제다"
싱가포르 "북미회담 유치 환영… 한반도 평화 밝히길"
트럼프 "미국인 석방, 비핵화 일환…김정은에 감사"
한국GM에 7.7조 투입…GM 亞太본부 한국에 설치
"싱가포르, 가장 유력한 북미정상회담 장소로 부상"
CNN “美정부, 북미정상회담 싱가포르 개최 준비중"
트럼프 “북미회담 장소 사흘내 발표”…판문점 제외
트럼프 "北 억류 미국인 3명 폼페이오와 귀환 중"
한반도 비핵화 특별성명…"北, 敵서 이젠 평화협력"
폼페이오 40일만에 재방북…북미회담 최종발표 임박
폼페이오, 北김영철 만나 "한반도 평화 협력 약속"
폼페이오, 北김영철 만나 "이제는 협력하자" 약속
한·중·일 정상, 한반도 "완전한 비핵화" 환영 표명
文대통령 "한중일, 냉전구도 해체해 세계평화 이끌길"
김정은, 귀국길에 시진핑에 서한…"전략적 협동 긴밀"
김정은·시진핑 中 다롄 접촉…심상찮은 "新 북중 밀월"
김정은, 中다롄서 시진핑과 회동…"비핵화 입장 확고"
김정은·시진핑 다롄 접촉설…심상찮은 "新 북중 밀월"
[단독]"김정은, 中 다롄 왔다…항공모함 입수식 참석"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