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방탄소년단 지민, 영국 그레이엄 노튼쇼 녹화 불참 “목과 등에 심한 담”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방탄소년단 지민, 영국 그레이엄 노튼쇼 녹화 불참 “목과 등에 심한 담”

아시아투데이 2018-10-12 04:31



[아시아투데이] 온라인뉴스부(news@asiatoday.co.kr)
사진=빅히트
아시아투데이 온라인뉴스부 = 방탄소년단 지민이 영국의 토크쇼 그레이엄 노튼쇼에 불참한다. 

12일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지민이 목과 등에 담이 내려 의료 조치를 취했으나 몸 상태가 좋지 않아 참석하지 못하게 됐다”고 밝혔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영국 해외투어 콘서트 일정 후 해당 토크쇼에 출연 예정이었으나 지민의 불참으로 멤버 6인이 방송에 참여할 예정이다. 

 

 

한편 방탄소년단의 정국 또한 최근 발꿈치 부상으로 영국 공연에서 안무없이 무대를 소화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 "강정마을 사태 유감…사면·복권 적극 검토"
트럼프 "한국정부 5·24해제, 美 허락할 때 이뤄질 것"
"5·24 해제" 놓고 오락가락…국감서 진땀 뺀 강경화
강경화 "5·24 해제 검토" 논란에 해명 나선 외교부
文 "한반도 급변에도 국회 제자리…책무 다해달라"
트럼프 "2차 북미회담 장소, 싱가포르 아닌 3~4곳 검토"
김정은 "평양 오시면 환영"…프란치스코 교황 초청
金-폼페이오, 비핵화 일정·상응조치 의견접근 이룬듯
美 "김정은, 풍계리 핵실험장에 사찰단 초청"
빅딜 입구 연 폼페이오…비핵화-종전선언 진전 시사
폼페이오 “북미 2차 정상회담 조기개최 합의”
폼페이오, 文대통령에 "北과 매우 생산적 대화”
김정은 만난 폼페이오 "싱가포르 합의 계속 진전"
폼페이오, 평양 도착…비핵화·종전선언 "빅딜 담판"
폼페이오 "방북 중 생화학 무기·日납북자 문제도 제기"
태풍 콩레이 큰피해…곳곳 침수·붕괴, 3명 사망·실종
태풍 "콩레이" 한반도 벗어나…실종·침수·붕괴 피해
남북, 고위급회담 대표단 협의…평양선언 이행 논의
文 “분단·대결시대 넘어 평화의 한반도로 가고 있다”
삼성전자, 3분기 영업익 17.5조원…또 실적 신기록
[단독] 욱일기 고집 日, 한국 독도함 일본 방문도 거부
정부, 2022년까지 신산업 일자리 10만7000개 창출
폼페이오 "방북결과 낙관…비핵화 시간게임은 안할것"
폼페이오, 7일 김정은 면담…북미 ‘빅딜’ 급물살
靑, 폼페이오 4차 방북에 "70년 적대·불신 해소 기대"
다시 평양가는 폼페이오…북미 비핵화 "빅딜" 임박했나
美국방부 이어 트럼프에도 "독극물" 서한…FBI 수사착수
"살 것도 없고, 싸지도 않고"…이름값 못하는 "코세페"
폼페이오, 7일 방북…김정은 면담 후 당일 서울로
폼페이오, 7일 방북…김정은 면담 후 당일 서울로
文대통령 "軍, 한반도 평화의 맨 앞에 서야할 때"
文대통령 "튼튼한 국방 중요…힘 있어야 평화 지속"
국방부 "남북 판문점 JSA·철원 DMZ 지뢰제거 개시"
68년만의 귀환…6·25 전사자 유해 64위 조국 품으로
신고 늘었는데 처벌 거의 없어…김영란법은 "죽은 법"?
"폼페이오, 4차 방북서 "종전선언" 테이블에 올릴 것"
남북, 10·4 기념식 내달 4~6일 평양 개최 의견접근
끝없는 "저출산" 쇼크…출생아수 32개월째 감소 행진
보험사 대출도 깐깐해진다…30일부터 DSR 시범도입
[단독] 534억원 해상작전헬기 6개월간 고철 신세
유엔무대서 북미 "핵담판" 급물살…입구 열린 종전선언
文대통령 "北 선택에 국제사회가 화답할 차례"
폼페이오 "2차 북미정상회담 10월 이후 될 듯"
폼페이오 "2차 북미정상회담 10월 이후 될 듯"
2차 북미정상회담 가시권…연내 종전선언 속도
文대통령 "북미정상 다시 만나면 비핵화 큰진전 있을것"
트럼프 "대담하고 새로운 평화 추진 위해 北과 대화"
文 "2차 북미정상회담 조기개최 필요"-트럼프 "곧 발표"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