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치매 관리 선도' 수원시, 장안구에 치매안심센터 개소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치매 관리 선도" 수원시, 장안구에 치매안심센터 개소

아주경제신문 2018-10-12 21:31



백운석 수원시 제2부시장(오른쪽 세번째)이 수원시 관계자들과 장안구 치매안심센터 개소를 축하하고 있다.[사진=수원시 제공]
수원시는 12일 장안구 치매안심센터 개소식을 열고, 운영을 시작했다.
장안구보건소 1층과 2층을 개축해 만든 장안구 치매안심센터 규모는 482㎡다. 1층에는 진료실과 치매 검진상담 공간이 있고, 2층에는 로봇 프로그램실과 일반 프로그램실, 가족 카페, 쉼터 등이 있다.
지난 7월 공사를 시작해 최근 완공했다. 예산 8억5000만 원(국비 80%, 도비시비 각 10%)이 투입됐다.
장안구 치매안심센터는 치매 환자와 그들의 가족에게 치매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치매 조기검진, 치매환자 돌봄 서비스, 인지기능 강화, 치매 예방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치매 환자와 인지 저하 노인 등이 이용할 수 있고, 60세 이상 모든 노인은 치매 조기 검진을 받을 수 있다.
시민들이 장안구치매안심센터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사진=수원시 제공]
장안구 치매안심센터는 2016년 5월 개소한 영통구치매안심센터에 이은 수원시의 두 번째 치매안심센터다.
영통구 치매안심센터의 체계적인 치매 관리 시스템으로 치매 관리 선도도시로서 위상을 확고히 하고 있는 수원시는 정부의 치매 국가책임제 시행에 따라 2019년까지 관내 모든 보건소에 치매안심센터를 설치할 계획이다.
치매 의료비 90%를 건강보험으로 보장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치매 국가 책임제는 치매 노인과 그 가족을 국가가 책임지고 지원하는 정책이다. 정부는 전국 252개 보건소에 치매안심센터를 설치하고, 치매 조기진단예방, 상담사례관리, 의료지원 등 종합적인 치매 환자 지원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김혜경 장안구보건소장은 노인 인구가 지속해서 증가하면서 치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면서 치매안심센터를 기반으로 시민들에게 더욱 적극적으로 치매 지원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수원)김중근 기자 aju0320@ajunews.com

김중근 aju0320@ajunews.com

★추천기사


'비리 유치원' 1100여곳 중 사립이 95%…명단 확인은 어디서?


[삼성 위기와 도전-上] 대표제품 1위 지위 '흔들'... 이건희 회장 예언 현실로


양예원, 법정서 눈물 흘리며 "다들 날 살인자, 거짓말쟁이, 꽃뱀이라고…" 고통 호소


판빙빙 스캔들 여파 끝나지 않았다…성관계 동영상· 탈세 폭로자 '추이융안' 실종설까지


손혜원, 선동열에 "덕분에 프로야구 관객 20% 줄었다" 돌직구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