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삼육보건대학교, 한국외국인노동자지원센터 MOU체결.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삼육보건대학교, 한국외국인노동자지원센터 MOU체결.

국제뉴스 2018-10-12 21:46



▲ 삼육보건대학교, 한국외국인노동자지원센터 협약식.(사진제공.삼육보건대학교)

(서울=국제뉴스) 이운안 기자 = 삼육보건대학교는 한국외국인노동자지원센터와 지난 12일 외국인 노동자 및 외국인 유학생 직업교육을 위한 협약식을 개최했다.

박두한 총장은 “우리대학에도 외국인 학생이 167명이 한국어를 배우고 있다.”며 “세계인과 진심으로 마음을 나누고 함께 소통하겠다는 삼육인의 정신과 외국인 노동자지원센터의 설립이념은 상통한다.”고 했다.

이하룡 센터장은 “양 기관의 셥약으로 한국에 체류하는 외국인 노동자에게 양질의 상담 및 교육서비스를 제공하고 각종 문화행사를 통해 건강한 신체뿐만 아니라 정서안정을 위해서도 훌륭한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삼육보건대학교는 외국인 노동자 및 외국인유학생의 건강과 교육, 평등, 보호 등 인도주의를 실천하기 위한 지원활동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업무체결식에 참석한 김록환 한국산업인력공단 남부지사장은 축사를 통해 “양 기관이 협약을 통해 대한민국에 체류하는 외국인 노동자들의 권익증진에 도움이 될 것을 확신하며 다문화 인식전환에 큰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소감을 밝
혔다.

박주희 삼육보건대학교 기획처장은 “이번협약으로 대학차원에서 외국인 노동자분들에게 현실적으로 도움이 되는 프로그램들을 진행할 수 있게 되어 기쁘고 특별히 12월 18일 세계 이주민의 날을 기념하여 ‘재1회 외국인노동자 K-Culture Festival’(가칭)를 공동개최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외국인노동자 지원센터는 문화적 차이와 언어소통의 한계로 인해 여러 가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고충상담, 한국어교육, 한국문화, 생활법률 등을 지원하는 기관이다.

또한 외국인 노동자의 국내생활 적응 및 원활한 취업활동을 촉진하여 중소기업 사업주의 외국인력 활용의 원활을 도모할 목적으로 운영되고 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