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갑자기 떠난 김우영 '요즘 내가 더욱 소중해짐'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갑자기 떠난 김우영 "요즘 내가 더욱 소중해짐"

국제뉴스 2018-11-09 01:46



▲ 사진: 김우영 인스타그램

교통사고로 사망한 모델 김우영 소식에 팬들이 충격에 빠졌다.

지난 5일 김우영은 오토바이를 타고 이동하던 중 교통사고를 당해 사망했다. 이에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중이다. 김우영의 빈소는 광주광역시 북구 그린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8일 정오 발인이 엄수됐다.

올해 26살인 김우영은 전신에 타투를 새긴 모델로 화제가 된 바 있으며 '체인지'의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관심을 모았다.

한편 김우영은 생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즘 난 내가 더욱 소중해짐"이라는 글을 남겨 눈길을 끌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