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바이올리니스트 류리나, 영혼을 울리는 음반 'Sonata' 발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바이올리니스트 류리나, 영혼을 울리는 음반 "Sonata" 발매

내외뉴스통신 2019-01-29 16:01



 ▲ 바이올리니스트 류리나 (사진제공=티앤비엔터테인먼트)  ▲ 바이올리니스트 류리나 (사진제공=티앤비엔터테인먼트)
[인천=내외뉴스통신] 김형만 기자= 풍부한 감성으로 영혼을 울리게 하는 동시에 섬세하면서도 무르익은 연주 실력을 겸비한 바이올리니스트 류리나 Lina Ryu의 정규앨범 "Sonata" 가 2019년 2월 12일 사단법인 티앤비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발매된다.
풍부한 감성으로 영혼을 울리게 하는 동시에 무르익은 연주와 섬세한 음악적 연출을 할 줄 아는 바이올리니스트 류리나는 어린 시절 느낀 악기에 대한 애절함과 행복을 추억하며 음반 제목 “Sonata"처럼 고전적 이면서도 그 안 에서의 아름다움과 친근함으로 그녀의 가슴속의 애절, 행복, 추억이 대중들에게 다가갈 수 있도록 마음이 편안해지는 명곡들로 주옥같은 곡들을 담아냈다.
모차르트(Mozart)의 바이올린 소나타 21번(Violin Sonata No.21 In E Minor K.304), 베토벤(Beethoven)의 바이올린 소나타 8번(Violin Sonata No.8 In G Major Op.30-3), 브람스(Brahms)의 F-A-E 소나타 (Sonata Movement In C Minor (Scherzo) From The Fae Sonata), 프랑크(Franck)의 바이올린 소나타 1번(Violin Sonata No.1 In A major)를 포함 총 5곡이 수록된다.
바이올리니스트 류리나 Lina Ryu는 추계예술대학교 관현악과에 진학했으며, 추계심포니오케스트라 악장을 역임했다.
학사 졸업 후 독일로 건너가 라이프치히국립음대 (Hochschule fuer Musik und Theater <Felix Mendelssohn Bartholdy>Leipzig) 입학시험장에서 독일 최연소 최고교수 Carolin Widmann에게 바로 발탁되어 Diplom 전문연주자과정을 수학하고 석사를 졸업했다. 그 후 동 대학원 교육학석사 (Paedagogig Master)를 수료하고, 드레스덴국립음대 (Hochschule fuer Musik <Carl Maria von Weber>Dresden) 박사과정 입학시험장에서 Prof. John Holloway 에게 역시 그 자리에서 발탁이 되어 Konzertexamen 솔리스트 최고 연주자과정을 졸업했다.
재학 중 그녀는 작센국립극장오케스트라 (Landesbuehnen Sachsen Orchester) 단원과 멘델스죤챔버오케스트라 (Mendelssohn Kammer Orchester) 객원수석을 역임하고, Leipzig, Dresden, Heidelberg 에서 독주회를 여는 등 독일에서의 음악활동을 활발히 하였고, 귀국 후 예술의전당 IBK홀에서 귀국독주회로 한국 활동의 시작을 알리며, 러시아 Omsk, 세종문화회관 등 국내 및 세계무대에서 매년 다수의 독주회를 열고 있고, Stuttgart Kammersinfonie, Omsk Philharmonic, 코리아솔로이스츠, 프레미에심포니 등 오케스트라 협연 역시 왕성한 연주활동을 하고 있다.
그녀는 오케스트라 지휘에도 관심을 가지며 의왕시청소년오케스트라와 서울가족오케스트라 음악감독 및 상임지휘자를 역임했다. 그 밖에도 추계예술대학교, 서울기독대학교, 인천예술고등학교 강사 역임, 국내 및 국제 음악콩쿨 심사위원으로 위촉되고 있으며, 내셔녈심포니오케스트라 콩쿨 우승, 러시아 옴스크 문화부장관상 수상, 글로벌리더대상 사회복지봉사부문 국회여성가족위원상 수상을 했다.
그녀는 현재 예원예술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특임교수, 남예종 클래식과 겸임교수, 영재음악원 현악주임, 오케스트라 음악감독, 서울기독대학교 평생교육원 외래교수로 후학양성에 힘쓰고 있으며, 뮤지컬팝스오케스트라 악장, Sop.신델라&델라벨라 클래식밴드 멤버로 모든 장르를 아우르는 음악가로 왕성한 활동 중이다.
이번앨범의 피아노 반주는 그녀의 오랜 벗이자 동문인 피아니스트 김진희가 연주해 둘만의 긴 호흡과 돈독한 우정을 음악을 통해 느낄 수 있다. 어렸을 때부터 탄탄히 쌓고 올라옴으로 섬세하면서도 매력적인 음색을 가지고 연주하는 피아니스트 김진희와 풍부한 감성과 영혼을 울리는 음색을 가진 바이올리니스트 류리나의 바이올린 선율의 조화가 담겨져 있는 이번 앨범은 대중들에게 큰 사랑과 호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티스트로서 연주활동과 더불어 음악학 등 다양한 분야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바이올리니스트 류리나 Lina Ryu의 끊임없는 열정에 큰 박수를 보내며 한층 더 짙어진 그녀의 음악을 기대해도 좋다.
kimhm70@nbnnews.co.kr
<저작권자 ⓒ 내외뉴스통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