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나영석·정유미 '불륜설' 지라시 만든 '방송작가' 검거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나영석·정유미 "불륜설" 지라시 만든 "방송작가" 검거

아주경제신문 2019-02-12 08:30


나영석·정유미


나영석 PD(왼쪽), 배우 정유미[사진=연합뉴스]나영석 PD와 배우 정유미의 불륜설을 퍼트린 최초 유포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12일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불륜설을 최초 작성한 방송작가 이모(30) 씨 등 3명과 이를 블로그나 인터넷 카페에 게시한 간호조무사 안모(26) 씨 등 6명을 입건했다고 밝혔다.
또 이러한 가짜 뉴스에 악성 댓글을 작성한 39세 여성도 모욕 험의로 입건됐다.
나영석 PD와 정유미의 불륜설을 만들고 이를 유포한 이는 프리랜서 작가로 밝혀졌다. 프리랜서 작가인 정씨는 지난해 10월 15일 방송 작가들에게 들은 소문을 SNS를 통해 지인들에게 전송했고 이 뉴스가 지라시 형태로 수정돼 오픈 채팅방에 유포됐다.
경찰은 정 씨와 최 씨 등 9명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한다.
앞서 지난해 10월 나영석 PD와 정유미는 이러한 지라시에 관해 해당 내용은 모두 거짓이며 최초 유포자와 악플러에게 법적 책임을 물을 예정이라며 고소장을 제출한 바 있다.
최송희 기자 alfie312@ajunews.com

최송희 alfie312@ajunews.com

★추천기사


2019년 개별공시지가 조회 어디서? 서울 표준지 공시지가 상승률 13.9% 전국 1등


장윤정 15kg 감량 성공…이번에도 '귀리'였을까?


음주운전 안재욱 "아침이라 괜찮을 줄 알았는데..."


생태탕 판매금지, 식당서 못먹는다? 업계 “러시아산은 괜찮아”


고양시 성석동 화재, 서울에도 검은 연기가…'창문 닫아라' 누리꾼 "유독가스 때문인 듯"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