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씨엔블루 이종현, “잘못된 성도덕·가치관 내 탓..후회스럽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씨엔블루 이종현, “잘못된 성도덕·가치관 내 탓..후회스럽다”

NSP통신 2019-03-15 16:16


씨엔블루 이종현, “잘못된 성도덕·가치관 내 탓..후회스럽다”


(서울=NSP통신) 류수운 기자 = 현재 군 복무중인 씨엔블루 이종현이 정준영 불법 동영상(일명 ‘정준영 몰카’) 공유 논란에 대해 머리를 숙였다.
15일 FNC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입장을 통해 “이종현이 정준영과 불법 영상을 공유하면서 부적절한 대화를 나눈 것을 확인했다”며 “(지난 14일 SBS를 통해) 보도된 바와 같이 (이종현이 대화방에서) 영상을 보거나 여성 비하와 성에 관련한 부적절한 대화를 한 것은 비난받아 마땅하다”고 밝혔다.
이어 “제대로 된 성의식을 가졌다면 이를 방관하지 않았을 텐데 그러지 못한 점 (이종현이) 뉘우치고 있다”라며 “부도덕하고 문란한 대화를 죄의식 없이 나눠 상처를 입은 분들과 큰 실망을 하셨을 모든 분들께 깊은 사죄를 드린다”고 사과했다.
또 “부끄럽고 참담한 심정인 이종현은 본인의 잘못된 성도덕과 가치관에 따른 대중의 지적을 가슴 깊이 받아들이고 깊은 후회와 자책을 하고 있다”면서 “공인으로서 모든 언행을 조심할 것이며 반성하고 또 속죄하겠다고 했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14일 "SBS 8뉴스"는 이종현이 정준영과 단체 채팅방과 1:1 채팅방에서 여성의 성관계 동영상을 받아봤으며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충격적인 내용으로 여성을 비하했다며 정준영과 주고 받은 메시지를 공개, 보도 한 바 있다.
한편 현재 승리(본명 이승현)와 정준영의 단체 및 1:1 대화방에 참여해 실명이 공개된 다섯 명의 연예인 중 승리 정준영 용준형(하이라이트) 최종훈(FT아일랜드) 4명은 그룹과 연예활동 완전 중단을 선언했으나 이종현만은 아직 그에 대한 입장을 내놓지는 않았다.
다음은 이종현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공식 입장 전문
FNC엔터테인먼트입니다.
어제(14일) SBS 보도에 대한 이종현과 당사의 입장을 전합니다. 이종현은 현재 군복무 중인 관계로 정확한 사실 관계 파악과 입장을 정리하는데 다소 시간이 걸린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당사는 지난 12일 저녁 소속 연예인 이종현과 관련해 ‘현재 사회적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해당 연예인들과 친분이 있어 연락을 주고받는 사이였을 뿐 이번 사건과 관련이 없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습니다.
군 복무중인 이종현은 이와 같은 공식입장을 발표하기 전인 12일 오후 부대를 방문한 경찰의 수사 협조 요청에 응했습니다. 이종현은 당시 경찰이 제시한 정준영과의 1대1 대화 내용 약 20건 속에는 본인의 불법 영상 유포는 물론이고 부적절한 동영상 확인 및 문제가 될 만한 대화 내용이 없었음을 인지했기 때문에 당시 입장을 전했습니다.
당사는 이종현이 오래 전 이미 스스로 해당 채팅방을 나갔기 때문에 4~5년 전 카카오톡 대화 내용에 대한 정확한 팩트 확인이 어려운 상태에서 해당 연예인의 과거 기억에 의존한 주장을 바탕으로 한 입장을 전할 수밖에 없습니다. 사실을 감추거나 잘못을 감싸려는 의도는 전혀 없었습니다.
14일 SBS 보도 후 이종현과 연락이 닿아 사실 확인을 했습니다. 보도된 것과 같이 카카오톡 상에서 영상을 보거나 여성 비하와 성에 관련한 부적절한 대화를 한 것은 비난받아 마땅하다고 반성하고 있습니다. 제대로 된 성의식을 가졌다면 이를 방관하지 않았을 텐데 그러지 못한 점 뉘우치고 있습니다. 부도덕하고 문란한 대화를 죄의식 없이 나눠 상처를 입은 분들과 큰 실망을 하셨을 모든 분들께 깊은 사죄를 드립니다.
부끄럽고 참담한 심정인 이종현은 본인의 잘못된 성도덕과 가치관에 따른 대중의 지적을 가슴 깊이 받아들이고 깊은 후회와 자책을 하고 있습니다. 공인으로서 모든 언행을 조심할 것이며 반성하고 또 속죄하겠습니다.
NSP통신/NSP TV 류수운 기자, swryu64@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