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아세안 3개국 순방] 국빈만찬 참석한 文대통령 '한·캄 번영의 미래 함께 열 것'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아세안 3개국 순방] 국빈만찬 참석한 文대통령 "한·캄 번영의 미래 함께 열 것"

아주경제신문 2019-03-16 00:16


[아세안 3개국 순방] 국빈만찬 참석한 文대통령


캄보디아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오후(현지시간) 총리 집무실인 프놈펜 평화궁에서 열린 한-캄보디아 비즈니스 포럼이 끝난 뒤 나오며 악수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
문재인 대통령 내외는 15일(현지시간) 노로돔 시하모니 캄보디아 국왕이 주최한 국빈 만찬에 참석했다.
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이날 왕궁의 영빈관에서 열린 국빈 만찬에 참석, 만찬사를 통해양국 협력은 농업금융인프라재생에너지정보통신기술(ICT)보건의료교육 분야까지 더욱 확대돼 번영의 미래를 함께 열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시하모니 국왕님과 훈센 총리께서는 내전 아픔을 극복하고 국민통합을 이뤘다며 한강의 기적에 이은 메콩강의 기적을 기원한다. 한국도 캄보디아의 노력에 언제나 함께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캄보디아 국민은 K팝드라마음료 등 한류를 좋아하고 한국의 국기 태권도를 국민 스포츠로 즐긴다며 한국민도 앙코르와트 사원에 해마다 40여만 명이 방문한다. 양국 국민 간 통하는 마음이 경제협력의 기반이 되는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이날 훈센 총리와의 정상회담에서 캄보디아는 한국의 2대 개발협력 파트너이자 신(新)남방정책의 중요한 협력 파트너라며 총리님의 국가발전전략과 우리의 신남방정책이 조화를 통해 양국이 상생번영의 미래를 함께 이뤄나가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2050년 고소득국가를 목표로 야심 찬 국가발전전략을 추진하고 계신 데 대해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이에 훈센 총리는 양자적다자적 틀 안에서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추구하자고 화답했다.
양국은 △2019~2023년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차관에 관한 기본약정 △마이크로그리드 및 충전소 보급사업 △학술 협력 △국립의과대학 부속병원 건립사업 차관 공여 △계약 투자 증진 협력 등의 양해각서(MOU) 등을 각각 체결했다.

프놈펜(캄보디아)=최신형 기자 tlsgud80@ajunews.com

최신형 tlsgud80@ajunews.com

★추천기사


고양시 덕은동 산불 발생…네티즌 "하늘이 연기로 뒤덮였다"


유인석 유리홀딩스 대표 누구? 승리 성접대 의혹·경찰 유착 핵심 인물…박한별 남편


'코인법률방' 걸그룹 "5년 동안 정산 無, 성추행까지 했다"


박한별 남편 14일 경찰 출석…승리 성접대 카톡방 멤버


'호화를 그딴식으로' 버럭한 장재인 향한 응원글 "사이다 먹은 기분" "옳은 말"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