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휘발유 가격 4주째 상승세…ℓ당 1360원 육박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휘발유 가격 4주째 상승세…ℓ당 1360원 육박

아시아투데이 2019-03-16 08:46



[아시아투데이] 김윤주 기자(joo0416@asiatoday.co.kr)
/사진=연합뉴스

 

전국 주유소에서 판매하는 휘발유·경유 가격이 4주째 상승세다. 

 

16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3월 둘째 주 전국 주유소의 보통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ℓ당 9.0원 오른 1359.3원으로 집계됐다.

 

보통 휘발유 가격은 작년 10월 다섯째 주 이후 주간 기준으로 줄곧 전주 대비 하락세를 보이다 2월 넷째 주부터 상승 전환해 현재까지 오름세를 이어왔다. 

 

2월 둘째 주(1342.7원) 대비 셋째 주(1342.9원)의 상승 폭은 0.2원이었으나 넷째 주(1345.9원)는 전주보다 3.0원 올랐고, 이달 첫째 주(1350.3원)의 전주 대비 상승 폭은 이보다 더 커진 4.4원이었다. 

 

자동차용 경유 가격은 전주보다 9.3원 오른 1259.6원으로 집계됐다. 실내용 등유도 940.7원으로 전주보다 2.5원 올랐다.

 

상표별로 살펴보면 가장 저렴한 알뜰주유소에서 판매되는 휘발유는 전주보다 9.1원 오른 1329.9원이었다. 

 

가장 비싼 상표는 SK에너지로 전주보다 8.2원 오른 1372.7원이었다.

 

지역별로는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휘발유 가격이 ℓ당 1455.1원으로 전주보다 4.3원 상승했다. 최저가 지역은 대구로 전주보다 12.2원 오른 1324.3원이었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미국 원유 재고가 감소하고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 지속 가능성 등의 영향으로 국제유가가 상승함에 따라 국내 제품가격도 오름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구직단념자 58만명…"그냥 쉰’ 사람도 사상 최고
"文, 북미 중재자로서의 수완 지금 가장 필요"
美투톱 "최선희 "회담결렬 책임론" 주장은 틀렸다"
北 최선희 "美, 기회 날렸다…비핵화 협상중단 고려"
北 최선희 "미국과 비핵화 협상 중단하는 것 고려"
승리 "입영 연기할 것" 정준영 "황금폰 그대로 제출"
승리 "입영 연기할 것" 정준영 "황금폰 그대로 제출"
"성접대 의혹" 승리, 경찰 출석…"고개 숙여 사죄"
"몰카 파문" 정준영, 첫 경찰 조사…"구속영장 검토"
고개 숙인 "피의자" 정준영…"조사 성실히 받겠다"
한-말레이, FTA·할랄·스마트시티 등 경제협력 속도
한-말레이 정상회담…"연내 FTA 타결선언 노력"
신용카드 소득공제 3년 연장…"공제율·한도 유지"
당정청, 신용카드 소득공제 일몰 3년 연장키로
폼페이오"믿는건 행동…北비핵화, 수개월내 실현을"
靑 ""대통령 김정은 수석대변인" 발언은 국민모독"
"전두환 첫 공판" 75분만에 종료…혐의 전면 부인
광주지법 온 전두환…취재진 질문에 "이거 왜이래"
트럼프 "北 미사일 시험 보게 되면 크게 실망할 것"
7개 부처 개각...박영선 중기·진영 행안·김연철 통일
택시·카풀 대타협기구 합의…출퇴근시간 카풀 허용
트럼프 "北 미사일발사장 복구 사실이면 매우 실망"
文 "제2의 벤처붐 일으키겠다…유니콘 20개 육성"
정부 "경제활력 제고, 가용한 모든 수단 총동원"
최악 미세먼지 공포…文 "학교 공기정화기 지원"
文 "한결같이 평화 추구하면 한반도 비핵화 될 것"
文 "한결같이 평화 추구하면 한반도 비핵화 될 것"
정부 "美와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 협의 추진"
사립유치원 365곳 "개학연기" 방침…서울은 21곳
수도권 교육감 "한유총 개학연기 땐 설립허가 취소"
한유총 "개학연기 1533곳 고수, 탄압 땐 폐원 검토"
文 "변형된 색깔론, 빨리 청산해야 할 친일잔재"
한국당 새 대표 황교안 "文정권과 치열하게 전투"
한국당 새 대표 황교안 "文정권과 치열하게 전투"
北美, 1박2일 핵담판 돌입…오늘 단독회담 뒤 만찬
北美 오늘부터 "핵담판"…비핵화·평화여정 시작됐다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