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정성호, 네 남매가 샤브샤브 17인분 먹는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정성호, 네 남매가 샤브샤브 17인분 먹는다

국제뉴스 2019-05-25 11:01



▲ 사진='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개그맨 정성호가 '다둥이 육아'에 대해 이야기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스페셜 MC 딘딘이 참여한 “다산시 다산구 다산동” 특집이 진행됐다.

이날 다둥이 아빠 정성호는 아이들의 반찬 투정 걱정을 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아이들이 음식만 보면 '짐승처럼 달려들기' 때문이라고.

정성호는 또 “한명이 먹으면 경쟁 심리가 생겨서 일단 입에 집어넣고 본다”며 “샤브샤브 17인분을 먹는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이에 스페셜MC 딘딘이 식대를 묻자, 정성호는 “쌀이 모래시계처럼 떨어진다”며 “떨어지고 남은 밥만 먹어도 저는 행복하다”고 말했다.

정성호는 또 “아이들과 한 방에서 6명이 같이 잔다. 침대가 크지는 않다. 자다 보면 한 두 명은 떨어져 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네 남매의 아빠인 정성호는 최근 눈물을 보였던 일화도 밝혔다. 그는 “딸이 어린이집 가야할 때가 다가왔는데 눈물이 나서 뒤로 가서 울었다. 언제는 딸이랑 뷔페를 갔는데 남자 아이랑 손을 잡고 오는 거다. 그거 보고 또 울었다”며 영락없는 ‘딸바보’의 면모를 드러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