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작업실' 측 '남태현 바람 폭로한 장재인? 입장 준비중'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작업실" 측 "남태현 바람 폭로한 장재인? 입장 준비중"

아시아투데이 2019-06-07 08:46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kiwi@asiatoday.co.kr)
장재인 /사진=김현우 기자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가수 장재인이 공개 연애 중인 남태현의 양다리 정황을 폭로한 가운데 "작업실" 측이 "입장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7일 tvN 측 관계자는 아시아투데이에 ""작업실" 제작진이 현재 입장을 준비 중"이라며 "입장이 나오는대로 알려드릴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장재인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카카오톡과 SNS 메시지 등을 공개하며 "알아가는 사이에 멋대로 공개연애라고 인정해버려서 내 회사 분들 내 상황 곤란하게 만들어놓고, 이렇게 살려면 공개를 하지 말아야지. 왜 그렇게 공개 연애랑 연락에 집착하나 했더니 자기가 하고 다니는 짓이 이러니까 그랬네"라며 "그동안 다른 여자분들은 조용히 넘어갔나본데 나는 다른 피해자 생기는 거 더 못 본다. 정신 차릴 일은 없겠지만 최소한의 양심이라도 가지고 살아라"라고 밝혔다.

 

 

남태현과 장재인 /사진=김현우 기자

 


 

 

공개된 대화에는 여성 A씨가 "제가 죄송해요 고민 많이 했는데 그래도 아시는 게 나을 것 같아서"라며 "그저께 (남태현이) 같이 있었어요 저랑" "저는 여자친구 있는 거 알았으면 절대로 시작 안 했을 관계고 걔(남태현) 말론 오래전에 끝났고 재인 씨 회사 측에서 결별설을 못 내게 해서 못내고 있다고 들었거든요. 전부 거짓말이었던 것 같네요"라고 장재인에게 털어놨다.

 

또한 남태현과의 A씨가 나눈 카카오톡 메시지에서는 A씨가 "사람 정말 잘못 봤구나" "한달전에 헤어졌다며"라고 따지자 남태현이 "없었던 거 맞다고"라고 대답해 눈길을 끈다. 

 

현재 장재인의 게시물은 삭제된 상태다.

 

한편 두 사람은 "작업실"을 통해 인연을 맺고 연인으로 발전한 바 있다. 지난 4월, 첫 방송 시작 전부터 장재인과 남태현은 열애설에 휩싸이자 이를 인정하며 공개 연인이 됐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장사 안되는데 무작정 짓기만"…세종시 상가 "텅텅"
文대통령, 보수·진보 9번씩 언급…"통합" 필요성 역설
文 "기득권 매달린다면 보수든 진보든 진짜 아니다"
文 현충일 추념사…"애국 앞에 보수와 진보 없다"
수소버스 직접 탄 文…3대 新산업 띄우기 속도
文 "깨끗한 공기, 국민 권리‥미세먼지 추경 당부"
저소득 구직자에 月50만원씩 최장 6개월 지원
저소득 구직자에 月50만원씩 최장 6개월 지원
다뉴브강서 한국인 추정시신 발견…"중년 남성"
여야, 입장차 못 좁혔다…국회정상화 협상 결렬
韓美북핵수석 회동…"북미대화 조속재개 긴밀협력"
한일, 8개월만에 국방장관 회담…교류정상화 시동
美국방대행 "北, 여전히 위협…외교로 비핵화 가능"
현대重 법인분할 안건 주총 통과…주총장 바꿔 강행
외교부 "헝가리 기상상황 안 좋아...구조 진전 없어"
헝가리 다뉴브강 수위 상승…수색·구조 난항 예상
헝가리 경찰 "유람선 7초만에 침몰…10분 뒤 신고"
크루즈가 뒤에서 쾅…순식간에 일어난 유람선 참사
유람선 구조자 7명 명단확인…가족 16명 현지 출국
탑승객 중 9개 팀이 가족여행…3代 함께 온 곳도
헝가리서 유람선 침몰…한국인 7명 사망·19명 실종
文 “외교기밀 알권리로 비호하는 정당 행태에 유감”
文대통령 "평화 여정에서도 안보 빈틈 있어선 안 돼"
정부, 하반기 민간·공공 투자에 10조원 보강한다
문재인 대통령, 정부 투자 의지 부각…"투자 애로 개선방안 신속히 마련하라"
‘인보사’ 허가 취소…식약처 "코오롱 허위자료 제출"
‘인보사’ 결국 허가 취소...코오롱생명과학 형사고발
트럼프 "김정은, 비핵화로 北변화 이끌길 기대"
33일째 심의도 못한 "추경"···국회 정상화 가시밭길
트럼프 "北 "작은무기" 걱정 안해"…볼턴과 엇박자?
美, 北비핵화 "동시·병행적 진전" 언급…유연성 조짐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