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고유정 사건에 유가족…靑 국민청원 '사형 청원한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고유정 사건에 유가족…靑 국민청원 "사형 청원한다"

아주경제신문 2019-06-07 20:01


고유정 사건에 유가족…靑 국민청원


제주에서 발생한 전 남편 살해사건과 관련, 피해자 유가족들이 7일 피의자 고유정을 사형해달라고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청원했다.
자신을 피해자의 동생이라고 밝힌 A씨는 이날 불쌍한 우리 형님을 찾아주고, 살인범 고유정의 사형을 청원한다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A씨는 형님의 결혼 생활은 지옥과 같은 고통의 나날이었고, 아들 걱정에 수차례 망설이다 힘겹게 이혼을 결정하게 됐다며 이혼 후 대학원 연구수당과 아르바이트로 양육비를 보내는 등 성실한 아빠 역할을 했다고 했다.
이어 반면 재혼한 고유정은 아들을 보여주지도, 키우지도 않았지만 양육비는 입금 받았다고 했다.
A씨는 이제까지 밝혀진 교유정의 여러 정황들은 치밀하게 범죄를 계획한 것으로 보인다며 살해한 후 숨진 형님의 핸드폰으로 문자내용을 조작까지 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더욱더 치가 떨리는 것은 시신을 훼손해 바다에 나눠 버렸다는 것이라며 시신조차 찾지 못한 지금 매일 하늘을 보며 절규하고 있다고 말했다.
A씨는 무기징역은 가벼워 사형을 원한다며 인간으로서 한 생명을 처참하게 살해하는 그녀에게 엄벌을 내리지 않는다면 이 사회는 인명경시 풍조가 만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해당 정원은 이날 6시 현재 1만 3000여명이 참여한 상태다.
[사진=청와대 홈페이지 캡쳐]
김도형 기자 semiquer@ajunews.com

김도형 semiquer@ajunews.com

★추천기사


베트남 다음 상대 퀴라소의 FIFA 랭킹…퀴라소가 베트남보다 위?


파세코 창문형 에어컨, 소음은 어느정도길래?


'인터파크 토스할인' 정답은 무엇이길래, 화제?


민방위훈련, 안나가면 과태료 10만원…일정 조회하는 방법은?


3기 신도시 지정 1개월…"고양과 광명의 엇갈린 운명"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