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YG 아이콘 비아이 마약 의혹 논란에 네티즌 '악동뮤지션·이하이 빨리 탈출해'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YG 아이콘 비아이 마약 의혹 논란에 네티즌 "악동뮤지션·이하이 빨리 탈출해"

아주경제신문 2019-06-13 00:16


YG 아이콘 비아이 마약 의혹 논란에 네티즌


그룹 아이콘(iKON)의 리더 비아이(본명 김한빈)가 마약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온라인 상에서 YG엔터테인먼트 소속 다른 아티스트들의 팬들 사이에서 불만이 나오고 있다. YG 소속 가수들의 잇딴 마약 논란으로 자신이 좋아하는 아티스트에게 불똥이 튈 것으로 우려해서다.
연예전문매체 디스패치는 12일 비아이가 환각제 일종인 LSD(Lysergic acid diethylamide)를 구입하려고 시도하는 내용이 담긴 카카오톡 대화를 단독으로 입수했다고 보도했다.
디스패치에 따르면 비아이는 2014년 4월 카카오톡으로 A씨와 그건 얼마면 구해? 넌 구하는 딜러 있어? 엘은 어떻게 하는거임? 등의 대화를 나눴다.
논란이 커지자 비아이는 자신의 사회관계망 서비스(SNS)를 통해 이를 해명하는 동시에 그룹 탈퇴를 선언했다.
비아이는 한때 너무도 힘들고 괴로워 관심조차 갖지 말아야할 것에 의지하고 싶었던 것은 사실이다면서 하지만 겁이 나고 두려워 하지도 못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제 잘못된 언행 때문에 무엇보다 크게 실망하고 상처받았을 팬 여러분과 멤버들에게 너무나 부끄럽고 죄송하다며 제 잘못을 겸허히 반성하며 팀에서 탈퇴하겠다고 했다.
YG는 공식자료를 통해 YG 소속 아티스트 김한빈의 문제로 실망을 드린 모든 분께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라고 전했다. 이어 김한빈은 이번 일로 인한 파장에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으며, 당사 역시 엄중히 받아들여 그의 팀 탈퇴와 전속 계약 해지를 결정했다라고 알렸다.
과거 빅뱅 지드래곤탑 대마초 사건, 2NE1 박봄 마약류 밀수 논란, YG 프로듀서 쿠시 코카인 투약, 그리고 이번 비아이 마약 의혹 등 YG 소속 아티스트들이 잇따라 마약 추문에 휩싸이면서 다른 소속 가수들의 팬들이 걱정하고 있다.
실제로 일부 네티즌들은 악동뮤지션이하이 빨리 탈출하자, 악동뮤지션하고 이하이 계약 언제 끝나냐, YG야 제발 놓아주면 안되겠니, 다른 아티스트들한테 피해가 갈까봐 걱정된다 등의 댓글을 달았다.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홍성환 기자 kakahong@ajunews.com

홍성환 kakahong@ajunews.com

★추천기사


고유정 살해방법 바라본 전문가 "역대 가장 잔인" "미디어 모방한 듯"


위대한 여성운동가이자 영부인 이희호 별세...향년 97세


스타벅스코리아 첫매장 1999년 7월 27일 오픈한 이곳은?


?문희상 의장 “한반도 평화, 김대중·이희호 원했던 세상…이제 우리들 몫”


"공급 부족, 강남 사고 싶어도 못 사" VS "강남만 개발 호재…서울 아닌 게 죄"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