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도공, 천안삼거리휴게소 독립미술관 개관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도공, 천안삼거리휴게소 독립미술관 개관

국제뉴스 2019-08-13 22:31



(서울=국제뉴스)박종진기자=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는 14일 오전11시 경부고속도로 천안삼거리휴게소에서 독립미술관 개관식을 갖는다고 13일 밝혔다.

독립미술관은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예술작품으로 선조들의 희생을 기리고, 우리의 역사와 미래를 생각해 보는 기회를 만들고자 추진됐으며, 오는 14일 제74회 광복절을 맞아 공식 개관하게 됐다.

독립미술관은 '그날의 함성-100년의 기억'이라는 주제로 김경민 조각작가와 김성복김정희권치규 교수, 성신여대 학생들의 참여로 조성 됐으며, 천안삼거리휴게소 옥상과 통로등에 총 31점의 조각 작품을 전시하여 이용객이 휴식을 하면서 자연스럽게 작품 감상을 할 수 있도록 했다.

김성복 교수는 전설 속 수호동물인 해태를 모티브로 한 작품 '신화'를 통해 우리 모두가 대한민국의 역사와 미래를 지키는 수호신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투영했으며, 천안의 횃불만세운동을 표현한 작품 '바람이 불어도 가야한다'는 작은 횃불로 독립을 이루어낸 선조들의 정신을 기렸다.

건물 옥상에 설치된 '행복한 내일'은 김경민 작가의 작품으로 망원경을 보고 있는 아버지와 목말을 탄 아이의 모습을 통해 100년 전 선조들의 희생으로 우리가 누리는 행복한 모습과 미래를 꿈꾸는 모습을 보여준다.

이외에도 우리나라를 지켜낸 선조들의 희생과 노력을 나타낸 김정희 교수의 '산수도' 등과 지난 6개월간 노력해 만든 성신여대 학생들의 다양한 작품들도 함께 전시된다.

이강래 한국도로공사 사장은 "천안삼거리휴게소 독립미술관이 우리나라 독립운동의 상징적 도시인 천안의 새로운 명소로 거듭나길 바란다."며 "휴게소가 고객을 위한 휴게기능을 넘어 교육의 장으로써의 역할도 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