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돈암동 42년 돈가스 '온달 왕 돈가스'는 어디? 비법은? [모닝와이드 노포의 법칙]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돈암동 42년 돈가스 "온달 왕 돈가스"는 어디? 비법은? [모닝와이드 노포의 법칙]

아주경제신문 2019-08-14 08:01


돈암동 42년 돈가스


SBS 모닝와이드 3부에서 소개된 돈암동 42년 돈가스 맛집이 화제다.
14일 오전 방송된 모닝와이드 3부 노포의 법칙에서는 옛날 돈가스의 맛을 42년째 유지하는 온달 왕 돈가스가 소개됐다.
경력 41년의 홍성운, 최입분 2대 주인장 부부가 이끄는 온달 왕 돈가스는 1978년 돈가스가 대중화되기 시작한 때 문을 열었다. 홍성운 주인장은 1대 주인장인 형과 함께 돈가스를 만들기 시작해 지금까지 같은 맛을 손님들에게 선보이고 있다.
온달 왕 돈가스의 돈가스는 유난히도 부드러운 육질을 자랑한다. 이는 국내산 등심만은 사용한 주인장표 숙성과정 때문. 특히 이곳만의 특별한 비법은 해양심층수다. 주인장은 미네랄이 풍부한 해양심층수를 이용해 고기의 잡내를 잡는다. 진한 육수를 베이스로 만든 새콤달콤한 양념도 이 집의 비법이다.
한편 온달 왕 돈가스는 서울 지하철 4호선 성신여대입구역 2번 출구에서 도보 1분이면 갈 수 있다. 영업시간은 평일 오전 11시부터 0시 30분까지이고, 일요일은 오전 11시부터 자정까지다.
[사진=SBS 모닝와이드 3부 방송(위), 네이버 캡처]

정혜인 기자 ajuchi@ajunews.com

정혜인 ajuchi@ajunews.com

★추천기사


‘불매운동’ 한국콜마·DHC 제품은?…정유미 "광고모델 중단, 재계약 'NO'"


?박지원 "안철수, 몸값 비싸다고 누가 그러나"


남윤국 변호사 '고유정 안타까운 진실' 발언에 누리꾼 "그렇다고 살인하냐"


고유정 변호사 향한 분노 폭발, 신상털기로…'그랬다간 큰일납니다'


中관영언론, 홍콩 시위 '테러' 규정...무력 진압 임박?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