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에스퍼 미 국방, 북한 비핵화, 소련 붕괴처럼 이뤄질 수 있어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에스퍼 미 국방, 북한 비핵화, 소련 붕괴처럼 이뤄질 수 있어

아시아투데이 2019-08-22 10:46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hegel@asiatoday.co.kr)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부 장관은 21일(현지시간) 북·미 협상과 관련, 외교적 해결 노력을 강조하면서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가 소련 붕괴와 같이 이뤄질 수 있다고 말했다. 사진은 에스퍼 장관이 지난 9일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악수를 하고 있는 모습./사진=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부 장관은 21일(현지시간) 북·미 협상과 관련, 외교적 해결 노력을 강조하면서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가 소련 붕괴와 같이 이뤄질 수 있다고 말했다.
에스퍼 장관은 이날 미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김정은 북한 위원장을 신뢰하느냐’는 질문에 “아니다”면서도 “이것(북한 비핵화)은 검증 가능한 합의를 명확히 해야 하는 것들 중 하나라는 의미”라고 말했다.
김 위원장에 대한 신뢰 여부보다는 협상을 통해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하게 검증된 비핵화(FFVD)를 이루는 게 중요하다고 강조한 것이다.
이어 그는 ‘김 위원장이 정말 비핵화를 할 것으로 보는가’는 물음에 “전문가들은 아마도 그렇지 않을 것이라고 말할 것”이라면서 “그러나 두고보자. 나는 1970년과 1980년대에 성장했는데 소련의 몰락은 결코 생각도 못했다”고 답했다.
에스퍼 장관은 자신이 2017년 말 국방부 육군성 장관으로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에 합류했을 때 북·미 간 외교적 길을 향하고 있었고, 이제는 그 길에 서 있다며 북한 비핵화 협상에 대한 지지를 재확인했다.
그는 지난달 16일 상원 군사위원회 인준 청문회에서도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외교적 해결 노력을 지원하면서도 외교가 실패할 경우에 대비해 군사 준비태세와 병력 준비에는 변함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었다.
에스퍼 장관은 ‘김 위원장이 미사일 시험을 계속하고 있음에도 협상을 유지하는 게 적절한가’라는 지적에 “우리의 가장 큰 우려는 장거리 (미사일) 시험이 진행됐을 때”라고 답했다.
이에 진행자가 ‘단거리 미사일 발사에 대한 허가를 준다는 의미인가’라고 재차 질문하자 “아니다. 나는 큰 그림을 봐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그의 언급은 트럼프 대통령이 단거리 탄도미사일 시험 등 북한의 잇따른 도발에도 불구, 이를 ‘단거리 미사일’이라고 평가절하면서 김 위원장에 대한 여전한 신뢰와 비핵화 협상 지속 방침을 밝힌 것의 연장선상에 있다.
에스퍼 장관은 ‘북한이 핵탄두 소형화에 성공했다’는 일본 언론 보도에 대해서는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에스퍼 장관은 미국이 러시아와의 중거리핵전력(INF) 조약에서 탈퇴한 지 16일만인 지난 18일 지상발사형 순항 미사일을 시험 발사한 것이 중국·러시아·북한에 메시지를 보내려는 의도였느냐는 물음에는 우리가 중거리에서 타격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는지 확인하려고 했다며 이를 통해 중국의 나쁜 행동을 저지할 수 있는 능력을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중국이 장기적 전략적 경쟁자”라며 “중국은 경제력·정치적 비중, 그리고 야망을 고려할 때 (러시아보다) 더 큰 도전”이라고 말했다.
이어 중국은 걸프 전쟁 이후 미국을 연구하기 시작, 미국이 무기를 어떻게 사용하는지 습득했다며 수년 동안 미국의 지식재산권을 훔쳤다고 지적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靑, 오늘 NSC서 지소미아 결론…연장 가능성에 무게
靑, NSC 논의 거쳐 내일 지소미아 연장 여부 발표
홍남기 "내년 시스템반도체·5G·AI 등에 4.7조 투자"
조국 청문회 전 "고발" 난타…법조계도 "부적격" 목소리
文 "남북미 대화 시작…유리그릇 다루듯 신중해야"
美언론 "트럼프, 北 미사일 평가절하가 도발 부추겨"
北, 엿새만에 또 발사체…"강원도서 동해로 2회 발사"
“北, 강원도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 2회 발사”
文, "경제"만 39번 언급…이례적 경제연설 된 경축사
文 "임기 내 평화경제 구축…광복 100주년엔 통일"
“국정 대전환 위해 싸울 것” 황교안, 이례적 담화문 발표 “국정 대전환 위해 싸울 것” 황교안, 이례적 담화문 발표
文대통령 "위안부 문제, 국제사회와 공유할 것"
"1.7조 규모 소재부품산업 예타면제 이달 내 처리"
文 "가짜뉴스 불안감 키워…경제상황 냉정히 대처"
정부, 백색국가서 日 제외 맞불…다음 달 중 시행
"한미훈련 싫어" 北 편든 트럼프…韓엔 방위비 압박
北 "트럼프도 자위권 인정…南 뭔데 미사일 뭐라하나"
트럼프 "김정은, 한미훈련 종료 후 협상 재개 희망"
트럼프 "김정은, 한미훈련 종료시 협상재개 희망"
北 나흘만에 또…합참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北, 함흥서 동해상으로 미상 발사체 2발 또 발사"
"北, 또 함흥일대서 동해로 미상발사체 2발 발사"
文대통령 개각 단행...법무장관에 조국 전 민정수석
文대통령, 법무장관에 조국 지명…8곳 개각 단행
文 "日 규제 않더라도 불확실성 여전…자립도 높여야"
文대통령 “日조치, 매우 이율배반적…승자 없는 게임”
李총리 "日, 수출규제 품목 중 포토레지스트 첫 허가"
트럼프 "한국 방위비분담 협상 시작…대폭인상 합의"
트럼프 "한국 매우 부유…방위비 늘리기 협상 시작"
文 "日조치, 강소기업엔 기회…일본 이길 수 있다"
KDI, 5달째 경기부진 판단··· "투자·수출 모두 위축"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