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펜벤다졸, 기적이길 바라는 암 환자들... '안전성은?'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펜벤다졸, 기적이길 바라는 암 환자들... "안전성은?"

국제뉴스 2020-01-17 23:31



▲ 사진: 방송 캡처

펜벤다졸을 복용하고 있는 김철민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17일 방송된 TV조선 '탐사보도 세븐'에서는 폐암 투병 중인 김철민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철민은 현재 복용중인 펜벤다졸에 대해 "체력이 돌아왔다", "항암이 4, 구충제가 6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고, 김철민의 CT를 본 영상의학 전문의는 "폐암이 처음보다는 줄어들었다. 간은 확실히 좋아졌다"면서도 "뚜렷하게 결론을 내기가 힘들겠다. 일반 의사들은 항암 치료를 하고 있으니까 그 작용으로 볼 것이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김철민은 폐암 말기 선고 이후 펜벤다졸을 복용하고 있다며 자신의 SNS에 "12월 25일 펜벤다졸 복용 11주 차. 분명히 나한테 기적이 일어나고 있다"라는 글을 올려 주목을 받았다. 하지만 식약처는 지난 10월 28일 "유튜브 등을 통해 유포되는 펜벤다졸의 항암 효과와 안전성 관련 주장은 증명된 사실이 아니다"라며 "펜벤다졸은 최근까지도 사람을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 결과가 없으며, 오히려 간 종양을 촉진시킨다는 동물시험 결과 등 상반된 보고도 있었다"고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