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설 맞이 어려운 이웃에 '나눔행사' 진행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 설 맞이 어려운 이웃에 "나눔행사" 진행

국제뉴스 2020-01-18 00:31



▲ 사진=가락시장 설 명절 나눔행사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 이하 '공사')는 가락시장 유통인의 이웃사랑 모임인 (사)희망나눔마켓과 함께 지난 1월 16일 가락시장 인근지역 취약계층과 복지시설에 제수용품 300세트와 과일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공사는 시장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 대한 관심과 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설과 추석을 앞두고 명절 제수용품과 과일 나눔 행사를 매년 꾸준히 전개해 오고 있다.

제수용품 세트 제작에 공사 임직원 자원봉사자가 직접 참여하여 이웃을 생각하는 시간을 함께 나누고, 비용절감을 통해 더 많은 이웃에게 정성이 전달될 수 있도록 진행하였다.

설 차례상 준비에 꼭 필요한 품목인 사과배대추김북어포약과산자부침가루튀김가루로 구성된 제수용품 세트는 전달 받는 이웃에게 만족도가 매우 높다.
▲ 사진=강서시장 설 명절 나눔행사

또한, 강서도매시장도 강서구 내 사회복지시설과 소외계층 이웃에게 따뜻하고 정이 넘치는 명절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1월 16일 공사와 강서도매시장의 유통인 및 종사자들과 함께 제철과일을 통해 온정을 나누는 행사를 가졌다.

공사와 유통인이 강서구 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하여 모은 과일은 사과 100상자, 배 100상자, 감귤 150상자, 단감 50상자 등 총 4개 품목 400상자로 1,000만원 상당의 물품이다.

2004년 개장 이래 15년간 지속적으로 이어온 나눔행사는 강서시장의 유통인 단체들(서부청과, 농협강서공판장, 강서청과, 시장도매인연합회)과 농수산식품공사가 함께 참여하고 있다.

공사 관계자는 "기증된 과일과 물품은 품목은 설 명절 전 강서구청 주관으로 과일 400상자는 강서구 내 어려운 계층과 복지시설에 배분되고 250만원 상당의 과일 40상자와 식자재 등은 강서구 내 소년소녀가장, 미혼모시설, 발달장애인시설 등에 공사가 직접 전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경호 공사 사장은 "가락시장을 비롯한 강서시장은 안심고품질 농수산물 유통을 선도함은 물론, 지역사회의 어려운 이웃에 대한 복지 지원 활동 등 나눔 문화 확산에도 앞장서기 위해 항상 소통하며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