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데릭 지터, 명예의 전당 입회 확정…'만장일치'에 딱 1표 부족

데릭 지터, 명예의 전당 입회 확정…"만장일치"에 딱 1표 부족

아시아투데이 2020-01-22 14:16



[아시아투데이] 지환혁(hh@asiatoday.co.kr)
데릭 지터 /AP연합
아시아투데이 지환혁 기자 = 미국프로야구(MLB) 뉴욕 양키스의 ‘영원한 캡틴’ 데릭 지터가 99.7%의 득표율로 2020년 MLB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다.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는 22일(한국시간) 발표한 명예의 전당 입회자 선정 투표 결과에 따르면 지터는 BBWAA 명예의 전당 투표권자 397명 중 396명의 지지를 받아 1표 차로 아쉽게 만장일치 득표에는 실패했다. 어느 투표권자가 지터를 선택하지 않았는지는 공개되지 않았다.
미국 현지 야구팬들 사이에서는 양키스의 전성기 시절 11년 반 동안 주장으로 활약한 지터의 ‘만장일치’ 입회가 큰 관심사였다. 지터와 함께 양키스 전성시대를 이끈 마무리 투수 출신 마리아노 리베로는 지난해 역대 최초로 만장일치로 메이저리그 명예의 전당에 입회했다.
그러나 지터는 딱 1표가 모자란 99.7%의 득표율을 차지했다. 이는 2016년 99.3%의 득표율을 기록한 켄 그리피 주니어를 3위로 밀어낸 역대 최고 득표율 2위 기록이다.
양키스에서 유격수로 뛴 지터는 통산 타율 0.310과 통산 3465안타, 포스트시즌 통산 200안타(타율 0.308)를 기록하며 양키스의 5차례 월드시리즈 우승을 이끌었다. 지터의 등 번호 2번은 양키스의 영구 결번으로 지정했다.
지터와 함께 콜로라도 로키스의 간판타자였던 래리 워커도 마지막 10번째 기회에서 입회되는 영광을 안았다. 올해 마지막 기회를 얻은 워커는 76.6%(304표)의 표를 획득해 커트라인(75%)을 넘겼다. 그는 1991년 퍼지 젠킨스 이후 두 번째로 명예의 전당에 들어가는 캐나다 태생 선수가 됐고, 콜로라도 유니폼을 입고 입회하는 최초의 선수가 됐다.
또 다른 후보자인 커트 실링(70%), 로저 클레먼스(61%), 배리 본즈(60.7%) 등은 입회에 실패했다.

지터와 워커는 오는 7월 24∼27일 중 뉴욕주 쿠퍼스타운에서 명예의 전당에 헌액될 예정이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 젊은 정치인 30% 공천"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20~40대 30% 공천"
"우한폐렴 국내 의심환자 4명 추가발생…검사중"
한국당, 새보수 "양당협의체" 수용…황·유 회동 추진
국내서 "우한 폐렴" 첫 확진자 발생…중국인 여성
"조국 왜 무혐의냐" 심재철에 공개 항명한 대검 간부
롯데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 별세…향년 99세
브룩스 "17년 한반도, 전쟁과 가까운 상황이었다"
정부, 해리스 발언에 "대북정책은 대한민국 주권"
"앞장서라" 文주문 하루만에 대응조직 꾸린 윤석열
폼페이오 "美, 北에 안보위험 아냐…성공적 새해 희망"
文, 뇀석열엔 "檢개혁 기여하라" 조국엔 "마음의 빚"
文 "이미 국민신뢰 얻은 윤석열…檢개혁 앞장서야"
文 "남북·북미 대화 비관할 단계 아냐…낙관적 전망"
현직 부장검사 "秋, 윤석열 허수아비 만드는 인사"
美 향해 몸값 높인 北… 南엔 "끼어들지 말라"
靑 "檢, 법원 판단 없이 상세목록 작성…위법 수사"
"검찰 개혁" vs "정권 퇴진"…둘로 갈라진 광화문
北 "南 주제넘게 끼지말라", 美엔 "핵포기 없다"
이란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는 사람의 실수"
"이란, 의도치 않게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급물살 탄 "보수통합"…한국·새보수 신당결성 합의
한국당 본회의 연기 요청…"추미애 탄핵소추안 제출"
"윤석열 수족" 다 쳐냈다…추미애 초고강도 檢인사
[속보] 법무부, 檢고위간부 승진·전보 인사 단행
추미애·윤석열, 검찰 간부 인사 놓고 "기싸움" 팽팽
추미애·윤석열, 신경전 팽팽…檢인사 "산 넘어 산"
이란, 美주둔 이라크기지 2곳 미사일 수십발 폭격
이란, 美주둔 이라크 기지에 미사일 수십발 발사
文대통령 "김정은 답방, 여건 갖춰지도록 노력해야"
文신년사 "포용·혁신·공정 확실한 변화 느끼게 할 것"
文 "개혁 안 멈춰…부동산투기와 전쟁, 지지 않을 것"
[속보] 文 "일자리 회복세…40대 고용부진 해소할 것"
문재인 대통령 "저소득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더 넓힐 것"(속보)
김정은, 美 "드론참수"에도 공개행보…경제 현지지도
"文 복심" 윤건영 총선行…靑 국정기획상황실 분리
기생충, 韓 최초 골든글로브 "외국어영화상" 수상
이란 혁명수비대 "美반격 가담시 그 나라도 표적”
이란 "보복" 예고한 날…美 "52곳 반격 준비" 경고
美, 이란 군부실세 드론 공습…北에도 우회 경고?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