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매년 반복되는 태국 대기오염 악화에 커지는 비판 여론

매년 반복되는 태국 대기오염 악화에 커지는 비판 여론

아시아투데이 2020-01-22 16:31



[아시아투데이] 이민영(mlee1@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이민영 기자 = 태국에서 수도 방콕을 비롯한 전역의 대기질이 계속적으로 악화하자 정부 비판 여론이 거세지고 있다.
로이터 통신의 21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방콕시는 이날 대기 오염이 심각한 수준에 이르자 시내 437개 학교를 대상으로 휴교령을 내리고 산하 공무원 2만명의 출근시간을 8시에서 10시로 두 시간 늦췄다.
그러나 시민들은 매년 되풀이되는 휴교령·출근 시간 늦추기가 근본적인 해법이 아니라며 정부를 향한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태국 유명가수인 리디아 사룬랏은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핏발이 선 눈 사진을 올리고 “오토바이를 15분간 타고 나자 눈이 이렇게 됐다. 적절한 마스크를 썼지만 도움이 안 됐다”는 글을 올리기도 했다.
방콕의 대기 질 지수(AQI)는 이날 170까지 치솟았다. AQI는 미세먼지·이산화황과 일산화탄소·이산화질소 등을 측정한 지수로 150을 넘어설 경우 ‘인체에 해로운 수준’으로 분류된다. 태국은 같은날 글로벌 대기오염 조사분석 데이터 업체 ‘에어비주얼’(AirVisual)이 공개한 전 세계 대도시 대기 오염 순위에서 9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靑, 황교안 영수회담 제안에 "공식제안 오면 협의"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 젊은 정치인 30% 공천"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20~40대 30% 공천"
"우한폐렴 국내 의심환자 4명 추가발생…검사중"
한국당, 새보수 "양당협의체" 수용…황·유 회동 추진
국내서 "우한 폐렴" 첫 확진자 발생…중국인 여성
"조국 왜 무혐의냐" 심재철에 공개 항명한 대검 간부
롯데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 별세…향년 99세
브룩스 "17년 한반도, 전쟁과 가까운 상황이었다"
정부, 해리스 발언에 "대북정책은 대한민국 주권"
"앞장서라" 文주문 하루만에 대응조직 꾸린 윤석열
폼페이오 "美, 北에 안보위험 아냐…성공적 새해 희망"
文, 윤석열엔 "檢개혁 기여하라" 조국엔 "마음의 빚"
文 "이미 국민신뢰 얻은 윤석열…檢개혁 앞장서야"
文 "남북·북미 대화 비관할 단계 아냐…낙관적 전망"
현직 부장검사 "秋, 윤석열 허수아비 만드는 인사"
美 향해 몸값 높인 北… 南엔 "끼어들지 말라"
靑 "檢, 법원 판단 없이 상세목록 작성…위법 수사"
"검찰 개혁" vs "정권 퇴진"…둘로 갈라진 광화문
北 "南 주제넘게 끼지말라", 美엔 "핵포기 없다"
이란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는 사람의 실수"
"이란, 의도치 않게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급물살 탄 "보수통합"…한국·새보수 신당결성 합의
한국당 본회의 연기 요청…"추미애 탄핵소추안 제출"
"윤석열 수족" 다 쳐냈다…추미애 초고강도 檢인사
[속보] 법무부, 檢고위간부 승진·전보 인사 단행
추미애·윤석열, 검찰 간부 인사 놓고 "기싸움" 팽팽
추미애·윤석열, 신경전 팽팽…檢인사 "산 넘어 산"
이란, 美주둔 이라크기지 2곳 미사일 수십발 폭격
이란, 美주둔 이라크 기지에 미사일 수십발 발사
文대통령 "김정은 답방, 여건 갖춰지도록 노력해야"
文신년사 "포용·혁신·공정 확실한 변화 느끼게 할 것"
文 "개혁 안 멈춰…부동산투기와 전쟁, 지지 않을 것"
[속보] 文 "일자리 회복세…40대 고용부진 해소할 것"
문재인 대통령 "저소득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더 넓힐 것"(속보)
김정은, 美 "드론참수"에도 공개행보…경제 현지지도
"文 복심" 윤건영 총선行…靑 국정기획상황실 분리
기생충, 韓 최초 골든글로브 "외국어영화상" 수상
이란 혁명수비대 "美반격 가담시 그 나라도 표적”
이란 "보복" 예고한 날…美 "52곳 반격 준비" 경고
美, 이란 군부실세 드론 공습…北에도 우회 경고?
검찰, 울산시청 압수수색…"靑 선거개입" 단서 수집
황교안 "올해 총선서 수도권 험지에 출마하겠다"
文 "檢개혁 최종 감독자" 秋 "명의는 칼 잘써야"
檢, "패트 충돌" 한국당 27명·민주당 10명 기소
"보수대통합" 다시 꺼낸 황교안 "추진위 조속 출범"
"보수대통합" 다시 꺼낸 황교안 "시간 많지 않다"
조국, 12개 혐의 불구속기소…치열한 법리다툼 전망
조국, 아들 美대학교 시험문제 대신 풀어줬다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