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일본 '자위대 중동 파병, 한국 대응 주시'…협력 가능성 언급

일본 "자위대 중동 파병, 한국 대응 주시"…협력 가능성 언급

아시아투데이 2020-01-22 16:46



[아시아투데이] 이민영(mlee1@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이민영 기자 =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이 22일 한국군 청해부대의 호르무즈 해협 파견과 관련해 일본 자위대와의 협력 가능성을 언급했다.
스가 장관은 이날 정례 기자회견에서 “(자위대 중동 파견과 관련) 일본 독자적으로 대처하는 가운데도 목적을 공유하는 나라와 필요에 따라 협력과 의사소통을 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며 “한국 정부의 대응을 주시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한국 정부의 발표 내용은 앞으로 세심히 살펴보겠다”며 “일본은 독자적으로 일본과 관계된 선박의 항행 안전 확보를 위해 적절한 구역에서 주체적 판단에 따라 정보 수집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일본은 지난해 12월 국무회의를 통해 해상자위대 호위함과 P3C 초계기의 중동 파견을 결정했다.
앞서 한국 국방부는 전날 “중동 정세를 감안해 현재 소말리아 아덴만 해역에 주둔 중인 국군 청해부대의 작전 범위를 한시적으로 오만만·페르시아만(아라비아만) 일대까지 확대해 주변 해역을 오가는 한국민과 선박 보호 임무를 수행하기로 했다”고 발표한 바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靑, 황교안 영수회담 제안에 "공식제안 오면 협의"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 젊은 정치인 30% 공천"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20~40대 30% 공천"
"우한폐렴 국내 의심환자 4명 추가발생…검사중"
한국당, 새보수 "양당협의체" 수용…황·유 회동 추진
국내서 "우한 폐렴" 첫 확진자 발생…중국인 여성
"조국 왜 무혐의냐" 심재철에 공개 항명한 대검 간부
롯데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 별세…향년 99세
브룩스 "17년 한반도, 전쟁과 가까운 상황이었다"
정부, 해리스 발언에 "대북정책은 대한민국 주권"
"앞장서라" 文주문 하루만에 대응조직 꾸린 윤석열
폼페이오 "美, 北에 안보위험 아냐…성공적 새해 희망"
文, 윤석열엔 "檢개혁 기여하라" 조국엔 "마음의 빚"
文 "이미 국민신뢰 얻은 윤석열…檢개혁 앞장서야"
文 "남북·북미 대화 비관할 단계 아냐…낙관적 전망"
현직 부장검사 "秋, 윤석열 허수아비 만드는 인사"
美 향해 몸값 높인 北… 南엔 "끼어들지 말라"
靑 "檢, 법원 판단 없이 상세목록 작성…위법 수사"
"검찰 개혁" vs "정권 퇴진"…둘로 갈라진 광화문
北 "南 주제넘게 끼지말라", 美엔 "핵포기 없다"
이란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는 사람의 실수"
"이란, 의도치 않게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급물살 탄 "보수통합"…한국·새보수 신당결성 합의
한국당 본회의 연기 요청…"추미애 탄핵소추안 제출"
"윤석열 수족" 다 쳐냈다…추미애 초고강도 檢인사
[속보] 법무부, 檢고위간부 승진·전보 인사 단행
추미애·윤석열, 검찰 간부 인사 놓고 "기싸움" 팽팽
추미애·윤석열, 신경전 팽팽…檢인사 "산 넘어 산"
이란, 美주둔 이라크기지 2곳 미사일 수십발 폭격
이란, 美주둔 이라크 기지에 미사일 수십발 발사
文대통령 "김정은 답방, 여건 갖춰지도록 노력해야"
文신년사 "포용·혁신·공정 확실한 변화 느끼게 할 것"
文 "개혁 안 멈춰…부동산투기와 전쟁, 지지 않을 것"
[속보] 文 "일자리 회복세…40대 고용부진 해소할 것"
문재인 대통령 "저소득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더 넓힐 것"(속보)
김정은, 美 "드론참수"에도 공개행보…경제 현지지도
"文 복심" 윤건영 총선行…靑 국정기획상황실 분리
기생충, 韓 최초 골든글로브 "외국어영화상" 수상
이란 혁명수비대 "美반격 가담시 그 나라도 표적”
이란 "보복" 예고한 날…美 "52곳 반격 준비" 경고
美, 이란 군부실세 드론 공습…北에도 우회 경고?
검찰, 울산시청 압수수색…"靑 선거개입" 단서 수집
황교안 "올해 총선서 수도권 험지에 출마하겠다"
文 "檢개혁 최종 감독자" 秋 "명의는 칼 잘써야"
檢, "패트 충돌" 한국당 27명·민주당 10명 기소
"보수대통합" 다시 꺼낸 황교안 "추진위 조속 출범"
"보수대통합" 다시 꺼낸 황교안 "시간 많지 않다"
조국, 12개 혐의 불구속기소…치열한 법리다툼 전망
조국, 아들 美대학교 시험문제 대신 풀어줬다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