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화웨이 CEO '미국 제재 타격 없었다'(종합)

화웨이 CEO "미국 제재 타격 없었다"(종합)

아시아투데이 2020-01-22 17:46



[아시아투데이] 배정희(qazwsx6789@asiatoday.co.kr)
화웨이 런정페이 CEO/신화통신
아시아투데이 배정희 기자 =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의 창업자 런정페이 회장이 “올해 미국이 더 압박하더라도 영향은 크지 않을 것”이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런정페이 회장은 21일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린 세계경제포럼(WEF) 연차총회인 다보스 회의에 토론자로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최근 화웨이가 경영진을 강화하고 있는 이유도 미국의 갑작스러운 공격에서도 생존할 수 있는 자신감을 키우기 위한 것이라고 그는 덧붙였다.
미국 상무부는 지난해 5월 트럼프 대통령의 행정명령에 따라 화웨이와 화웨이 계열사들을 블랙리스트(거래 제한 기업) 명단에 올리고 제재를 가했다.
런 회장은 미국 제재와 관련해 “지난해 화웨이가 미국의 블랙리스트에 오른 후에도 모든 경영 업무는 안정적이었다”고 말했다.
화웨이는 지난해 12월 기준으로 매출이 전년보다 18%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의 제재로 화웨이는 부품 공급처를 다각화했다.
런 회장은 올해도 미국의 공격이 거세질 수 있다고 우려하며 “그렇다고 해도 큰 영향을 받지는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런 회장은 인공지능(AI) 등이 사회에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으며 중국은 과학과 기술분야에서 역사가 짧은데 미국이 과도하게 우려를 하고 있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런 회장은 “미국이 모든 분야에서 가장 앞서야 한다고 생각하는데 이런 사고는 현재 세계 각지에서 일어나고 있는 시장판도 변화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런 회장은 회사 설립초기부터 연구개발에 집중적으로 자금을 투입해왔다. 런 회장은 “그러한 노력이 있었기에 미국의 제재를 성공적으로 방어할 수 있는 힘을 키울 수 있었다”고 말했다.
런 회장은 또한 다보스포럼에 참석한 트럼프 대통령과 만날 의사가 있냐는 질문에 트럼프 대통령과 만나서 무슨 이야기를 하느냐고 반문하면서 “그는 부동산을 다루는 사람이고, 나는 기술을 다루는 사람이기 때문에 우리는 의사소통이 어렵다”고 답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靑, 황교안 영수회담 제안에 "공식제안 오면 협의"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 젊은 정치인 30% 공천"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20~40대 30% 공천"
"우한폐렴 국내 의심환자 4명 추가발생…검사중"
한국당, 새보수 "양당협의체" 수용…황·유 회동 추진
국내서 "우한 폐렴" 첫 확진자 발생…중국인 여성
"조국 왜 무혐의냐" 심재철에 공개 항명한 대검 간부
롯데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 별세…향년 99세
브룩스 "17년 한반도, 전쟁과 가까운 상황이었다"
정부, 해리스 발언에 "대북정책은 대한민국 주권"
"앞장서라" 文주문 하루만에 대응조직 꾸린 윤석열
폼페이오 "美, 北에 안보위험 아냐…성공적 새해 희망"
文, 윤석열엔 "檢개혁 기여하라" 조국엔 "마음의 빚"
文 "이미 국민신뢰 얻은 윤석열…檢개혁 앞장서야"
文 "남북·북미 대화 비관할 단계 아냐…낙관적 전망"
현직 부장검사 "秋, 윤석열 허수아비 만드는 인사"
美 향해 몸값 높인 北… 南엔 "끼어들지 말라"
靑 "檢, 법원 판단 없이 상세목록 작성…위법 수사"
"검찰 개혁" vs "정권 퇴진"…둘로 갈라진 광화문
北 "南 주제넘게 끼지말라", 美엔 "핵포기 없다"
이란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는 사람의 실수"
"이란, 의도치 않게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급물살 탄 "보수통합"…한국·새보수 신당결성 합의
한국당 본회의 연기 요청…"추미애 탄핵소추안 제출"
"윤석열 수족" 다 쳐냈다…추미애 초고강도 檢인사
[속보] 법무부, 檢고위간부 승진·전보 인사 단행
추미애·윤석열, 검찰 간부 인사 놓고 "기싸움" 팽팽
추미애·윤석열, 신경전 팽팽…檢인사 "산 넘어 산"
이란, 美주둔 이라크기지 2곳 미사일 수십발 폭격
이란, 美주둔 이라크 기지에 미사일 수십발 발사
文대통령 "김정은 답방, 여건 갖춰지도록 노력해야"
文신년사 "포용·혁신·공정 확실한 변화 느끼게 할 것"
文 "개혁 안 멈춰…부동산투기와 전쟁, 지지 않을 것"
[속보] 文 "일자리 회복세…40대 고용부진 해소할 것"
문재인 대통령 "저소득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더 넓힐 것"(속보)
김정은, 美 "드론참수"에도 공개행보…경제 현지지도
"文 복심" 윤건영 총선行…靑 국정기획상황실 분리
기생충, 韓 최초 골든글로브 "외국어영화상" 수상
이란 혁명수비대 "美반격 가담시 그 나라도 표적”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