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미 검찰, 중 화웨이 대북제재 위반 등 16개 새 혐의로 또 기소

미 검찰, 중 화웨이 대북제재 위반 등 16개 새 혐의로 또 기소

아시아투데이 2020-02-14 07:46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hegel@asiatoday.co.kr)
미국 검찰이 중국 화웨이(華爲)에 대북제재 위반 등 16개의 새 혐의를 적용해 추가 기소했다고 외신들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사진은 지난해 10월 31일 중국 베이징(北京)에서 열린 PT 엑스포의 화웨이 로고 모습. PT 엑스포는 2년마다 열리는 중국 최대 규모의 정보통신 전시회다./사진=베이징 AP=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미국 검찰이 중국 화웨이(華爲)에 대북제재 위반 등 16개의 새 혐의를 적용해 추가 기소했다.

미 뉴욕 연방검찰은 브루클린 연방법원에 제출한 공소장에서 화웨이 및 화웨이의 미국 내 자회사들이 기업의 부패 범죄를 처벌하는 리코(RICO)법을 위반했다고 밝혔다고 외신들이 13일(현지시간) 전했다. 리코법은 범죄집단이나 기업의 부정거래 등 조직적인 부패 범죄를 처벌하는 법률이다.

기소 대상은 화웨이와 자회사, 멍완저우(孟晩舟) 최고재무책임자(CFO) 겸 부회장이라고 AFP통신은 전했다. 멍 부회장은 화웨이의 창업자이자 최고경영자(CEO)인 런정페이(任正非·74) 회장의 딸로 2018년 1월 미 행정부의 요청으로 캐나다에서 억류돼 미국으로의 범죄인 인도 청구 재판을 받고 있다.
화웨이는 미국의 제재에도 불구하고 북한에서 사업을 한 것에 대해 미 정부를 속인 혐의도 받고 있다고 AP통신은 전했다. 로이터통신도 검찰의 추가 기소 내용은 이란과 북한 등 제재 대상 국가에 대한 이 회사의 개입에 대한 새로운 의혹을 담고 있다고 전했다.
화웨이는 2002년 다수의 미 기업 영업비밀을 빼돌리기 위한 음모를 꾸몄다고 미 검찰은 주장했다. 화웨이가 미 기술기업들과 기밀 유지 계약을 체결한 뒤 계약을 위반했으며 다른 회사의 직원을 고용해 이전 소속 회사의 지식재산을 빼돌리도록 지시했다는 것이다.

또 화웨이는 연구기관에서 일하는 대학교수 등 ‘대리인’을 활용해 경쟁 업체의 영업비밀을 빼돌리고 기밀을 빼 온 직원에게는 보상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을 시행했다.
앞서 뉴욕주 검찰은 지난해 1월 금융사기·기술절취 등 13개 혐의로 화웨이와 일부 자회사, 멍 부회장을 기소했으며 워싱턴주 검찰은 미 통신업체인 T모바일의 기밀 절취, 사법 방해 등 10개 혐의로 화웨이를 기소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롯데, 점포 200개 줄이는데 인원감축은 없다?
황교안-이낙연 "종로대전"…50대 이상 표심에 달렸다
3차 전세기 김포 도착…교민·中가족 등 140여명 입국
"고용연장" 꺼내든 文대통령 "검토 시작할 때 됐다"
정부 "日·베트남·싱가포르 등 6곳 "여행 최소화" 권고"
"기생충" 작품상까지 품었다…아카데미 4관왕 쾌거
[속보] "기생충" 작품상까지 품었다…아카데미 4관왕
[속보] "기생충" 아카데미 3관왕 쾌거…봉준호 "감독상"
[속보] "기생충" 아카데미 3관왕 쾌거…봉준호 "감독상"
"기생충" 美아카데미 각본상 수상…한국영화 최초
中 "신종코로나" 사망 900명 넘어…확진 4만명 육박
"우한에 3차 전세기 투입…100여명 귀국 전망"
中코로나 사망자 811명…1000명 도달 시간문제
中 신종 코로나 사망자 1000명 향해 째각째각
신종 코로나 신규 확진자 0명…환자 24명·퇴원 2명
"3차 전세기 아직 결정 안돼…중국인 가족 귀국 검토"
美연준 "신종 코로나, 미국 경제에 새로운 위협"
황교안, 종로 출마 선언…이낙연과 "빅매치" 성사
황교안, 종로 출마한다…"文정권 폭주 최선봉서 저지"
[속보]황교안, 종로 출마 선언 "정권심판 1번지 만들겠다"
황교안, 종로 출마 곧 발표…이낙연과 "빅매치" 성사
"보건소 124곳서 신종코로나 검사…비용 정부 부담"
"신종코로나" 우한교민 1명 추가 확진…국내 총 24명
WHO "신종코로나 발병 원인·전염성 이해 못해"
中 입국 전면제한? 강경화 "국제사회 동향 살펴야"
"확진자 1명이 최대 3.6명 전파…한국 "메르스" 수준"
확진자 4명 추가…접촉자·가족 3명, 중국인 1명
확진자 70%가 "서울 활보"…지역사회 확산 우려
"확진자 방문" 성북·중랑구 42개교 13일까지 휴업
교육부 "전국 대학에 4주 이내 개강 연기 권고"
中 신종코로나 진압 최후의 골든타임은 향후 10일
현대차 모든 공장 "셧다운"…11일까지 순차적 휴업
신종 코로나 16번째 확진자 발생…"역학조사 진행 중"
中 신종코로나 급확산…사망 400명·확진 2만명 넘어
신종 코로나 국내 첫 완치 나오나...2번환자 퇴원 검토
신종코로나 2번 환자 퇴원 검토…국내 첫 완치 초읽기
후베이성 거친 외국인 "발권·입국·입국후" 3단계 차단
서울시 "우한 입국 소재불명 외국인 65명 추적 중"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