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인천유나이티드-인천남동구민축구단, 상생 협약 체결

인천유나이티드-인천남동구민축구단, 상생 협약 체결

국제뉴스 2020-02-25 15:17



인천유나이티드가 인천남동구민축구단(이하 FC남동)과 상생 협약을 체결했다.

인천 구단은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인천유나이티드와 FC남동이 상생 협약을 체결했다. 양 구단은 추후 우수선수 양성을 위한 교류 및 지원, 각종 상호 대외 활동 교류 등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25일 오전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FC남동과의 상생 협약식에는 FC남동 최승렬 대표이사와 조정구 선수단장, 한동헌 홍보이사 등 3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구단에선 전달수 대표이사와 윤종민 사무국장이 참석했다.

2020년부터 K4리그에 참가하게 된 신생팀 FC남동은 지역과 함께 호흡하려는 의지로 탄생했다. 인천상공회의소 근처 남동근린공원 내 2,500여 석 규모의 인조잔디구장을 홈 경기장으로 쓰며 2004년 인천유나이티드에서 은퇴한 김정재 감독을 첫 사령탑으로 내정했다. 공개테스트를 통해 우수한 선수를 발굴해 새 시즌을 착실히 준비 중이다.

인천 구단은 이번 상생 협약을 통해 FC남동을 비롯한 더 많은 인천 시민들에게 홈경기 홍보, 각종 대외 활동을 공유할 수 있게 됐다. 이뿐만 아니라 FC남동과 우수선수 양성을 위한 상호 교류 및 지원을 약속하게 됐다.

인천 구단 전달수 대표이사는 “양 구단이 함께 ‘2020 인천축구시대’를 시작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이번 상생협약을 통해 인천 지역 축구 발전에 이바지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