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화학물질 안전관리 시행계획 추진 '박차'

화학물질 안전관리 시행계획 추진 "박차"

충청뉴스라인 2020-02-26 17:46



[충청뉴스라인 방관식 기자] 충남도는 26일 도내 15개 시·군과 함께 "화학물질 안전관리 시행계획 실무회의"를 개최했다.

  영상회의로 진행한 이번 회의는 유해 화학물질로부터 도민의 건강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수립한 "충청남도 화학물질 안전관리 시행계획(2020∼2024)"을 공유하고, 논의하는 자리로 마련했다.

  도와 시·군 관계 공무원, 용역사 등 18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회의는 시행계획 추진 과제 설명, 토의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난해 연구용역을 통해 수립한 시행계획안 내용을 설명했으며 추진 과제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도는 지난해 서산 대산석유화학단지 등 도내 화학사고 증가 추세에 따라 화학물질의 안전한 관리와 화학사고 사전 대비, 사고 발생 시 신속 대응 방안을 담은 시행계획안을 수립했다.

  시행계획은 안전관리 지역 거버넌스 구축과 화학사고 현장 대응력 및 화학물질 관리 역량 강화, 충남형 사고 대응체계 확립 등의 내용을 담았다.

  세부적인 실행 과제는 △화학사고 발생 긴급 대응 매뉴얼 개발 △물질별 방재 용품 파악 및 공유 협력체계 구축 △도내 화학물질 제조·취급 회사 정보 취합 및 통합 관리 △주요 유해물질 배출량 조사 등이다.

  또 △주요 산단 화학물질 관리 지도 작성 △산업단지 유해물질 실시간 모니터링 구축 및 시·공간적 분포 조사 △도 화학물질 공유 앱 개발 △도 진입 대형 화학 운송 차량 정보 제공 등도 제시했다.

  도는 이번 회의를 통해 수렴한 의견을 검토·반영하고, 충청남도 화학안전관리위원회 심의를 거쳐 다음달 중 시행계획을 확정 추진할 방침이다.

  김찬배 도 기후환경국장은 "화학사고는 예방과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평상시 화학물질 관리를 강화하고, 사고가 발생했을 때 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화학물질 안전관리 체계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올해부터 서북부권 화학사고 예방 및 사고 발생 시 신속 대응을 위해 대산단지에 화학사고 전담조직인 "서북부권환경관리단"을 현장 배치했다.


저작권자 ⓒ 충청뉴스라인(http://www.ccnewslin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