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무대 장인 보아가 말하는 '무대 공포증'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 무대 장인 보아가 말하는 "무대 공포증"

국제뉴스 2020-02-26 20:01



26일,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이하 욱토크)에 데뷔 20주년을 맞이한 아시아의 별 보아가 지난주에 이어 출연한다.
지난 회 스튜디오에서 나눈 일대일 토크와 나란히 교복을 입고 학창 시절을 추억한 현장 토크, 보아의 데뷔 초 영상을 감상한 시추에이션 토크에 이어 두 번째 방송에서는 이동욱과 보아의 특급 듀엣 무대가 공개될 예정이다.
만 13세에 'ID; Peace B'로 데뷔한 보아. 이후 일본과 미국 등 3개국에 원어 앨범을 발표하며 완벽한 퍼포먼스와 라이브를 선보이며 무대 장인으로 불리고 있지만, 무대 공포증으로 힘든 시절이 있었음을 고백했다.
그녀는 일본 데뷔 쇼케이스 당시 “무대가 무서웠다. 매번 무대에 오를 때마다 수명이 줄어드는 기분”이라고 말했다. 일본 소속사 관계자들로부터 “저 친구가 단독 콘서트를 하려면 10년은 걸리겠다”라는 말을 들었다고도 전했다. 그 사건 이후 완벽한 무대 퍼포먼스와 라이브를 보여주기 위한 그녀만의 피나는 노력을 '욱토크'에서 특별 공개하여 이동욱과 장도연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또한 한국 가수 최초로 오리콘 일간, 주간 차트 1위를 기록, '아시아의 별'이란 수식어를 얻게 해준 일본 첫 정규앨범 의 탄생 비화도 공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