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김태연, 신동의 ‘수궁가’ 이래도 되나?

김태연, 신동의 ‘수궁가’ 이래도 되나?

국제뉴스 2020-03-21 19:31



▲ 사진='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판소리 신동 김태연이 흥겨운 무대를 선보였다.

21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신동 특집으로 준비됐다.

이날 방송에는 김태연 판소리 신동과 남상일 소리꾼이 함께 무대에 올랐다.

두 사람은 ‘수궁가’와 ‘난감하네’를 완벽하게 섞어낸 흥나는 편곡으로 청중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특히 김태연은 ‘수궁가’의 토끼를 연상케 하는 귀여운 토끼 탈을 쓰고 나타나 귀여움을 더했다.

무대 후 MC 신동엽이 “학업도 병행하느라 힘들지 않아요?”라고 묻자, 김태연은 “힘들지만.. 저를 위해서 다 해야 합니다”라며 의젓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KBS 아나운서 관객들은 홍잠언 대신 김태연의 무대를 선택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