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트럼프 '코로나19, 2주 매우 힘든 시기'...백악관 '미서 최대 24만명 사망'

트럼프 "코로나19, 2주 매우 힘든 시기"...백악관 "미서 최대 24만명 사망"

아시아투데이 2020-04-01 09:46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hegel@asiatoday.co.kr)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31일(현지시간) 백악관 브리핑룸에서 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브리핑에서 향후 2주가 매우 힘든 시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백악관 코로나19 태스크포스(TF)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유지된다고 하더라도 10만명에서 24만명의 사망자가 발생할 것이라는 예측 모델을 소개했다./사진=워싱턴 D.C. AP=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31일(현지시간)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추세와 관련해 향후 2주가 매우 힘든 시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백악관 코로나19 태스크포스(TF)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유지된다고 하더라도 10만명에서 24만명의 사망자가 발생할 것이라는 예측 모델을 소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 브리핑룸에서 한 코로나19 TF 브리핑에서 “미국인들이 다가올 30일간 지침을 따르는 것이 절대적으로 중요하다. 그것은 삶과 죽음이 달린 문제”라며 “우리는 코로나19와의 싸움에서 매우 힘든 2주를 앞두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앞으로 2주에 대해 “매우 고통스러울 것이다. 매우, 매우 고통스러운 2주가 될 것”이라며 “나는 모든 미국인이 앞에 놓인 힘든 기간을 준비하길 원한다. 터널의 끝에는 빛이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데비 벅스 TF 조정관은 미국민들이 ‘사회적 거리두기’ 가이드라인을 철저하게 지켜도 10만명에서 24만명의 사망자가 발생할 수 있다고 예측했다. 이는 베트남 전쟁 때 미군의 사망자 수를 훨씬 초과하는 것이라고 CNN방송은 전했다. 베트남 전쟁에서의 미군 사망자 수는 5만8220명이다.
또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가 취해지지 않았다면 150만명에서 220만명이 사망했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벅스 조정관은 전날 NBC방송 인터뷰에서도 “아무것도 하지 않을 경우 최악의 시나리오는 예상 사망자가 160만에서 220만명 사이”라며 “거의 완벽하게 대응해도 10만에서 20만명의 사망자가 나올 수 있다”고 말했다.
앤서니 파우치 국립보건원 산하 국립알레르기·전염병 연구소(NIAID) 소장은 회견에서 “이 숫자가 정신을 번쩍 들게 하는 만큼 우리는 그것에 대해 준비돼 있어야 한다”며 “그렇게 높게 치솟지 않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벅스 조정관은 미국 내 초기 발병 건수가 많았던 워싱턴과 캘리포니아주가 현재 세계 최다의 확진자를 기록하고 있는 뉴욕주보다 각각 2주·1주 이른 시기에 지역사회까지 참여하는 ‘사회적 거리두기’ 등을 철저하게 이행해 코로나19 발병 곡선의 정점이 높지 않은 수준으로 진정시켰다며 연방 정부 차원의 목표와 이와 같다는 취지로 말했다.
미 존스 홉킨스대학 실시간 집계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 30분(미국 동부시간·한국시간 4월 1일 오전 9시 30분) 기준 미국의 확진자는 18만8172명이고, 사망자는 3873명이다. 이 가운데 뉴욕주의 확진자와 사망자는 7만5833명·1550명이고, 캘리포니아주 8210명·173명, 워싱턴주 5432명·225명으로 집계됐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홍남기 "대·중견기업 공항면세점 임대료 20% 감면"
고3·중3부터 4월 9일 온라인 개학…수능 2주 연기
9조 쏟아붓는 긴급재난지원금…나라빚 부담 어쩌나
긴급재난지원금 9.1조원 푼다…5월 중 지급 추진
文 "긴급재난지원금, 5월 중순 전 지급되도록 최선"
"긴급재난지원금, 1400만 가구 40만~100만원 지급”
文 “소득하위 70%에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결정”
丁총리 "4월1일부터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
丁총리 "4월1일부터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
쉽게 꺾이지 않는 확진자 수…105명 늘어 총 9583명
北, 원산일대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2발 발사
文 "서해수호 영웅들의 희생·헌신, 애국심의 상징"
文대통령 "서해수호의날" 기념식 참석…취임 후 처음
文 "韓 방역경험 공유…기업인 이동 허용 필요”
통합당 "김종인 원톱" 체제로…황교안 "종로" 집중
황교안 손 잡은 김종인, 통합당 선대위원장 맡는다
김종인, 통합당 선거대책위원장 맡는다…"총선 지휘"
[속보] 김종인, 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 전격 수락
손석희 "조주빈에 속아 돈 건네…가족까지 위협"
"손석희, 조주빈에 살해 협박 당해 돈 건넸다"
"손석희와 형·동생 사이"…거물 행세 일삼은 조주빈
얼굴 공개된 조주빈 "악마의 삶 멈춰줘서 감사"
n번방 "박사" 조주빈 신상 공개한다…"범행수법 악질"
"n번방 박사" 조주빈 향한 국민분노…"강력 처벌해야"
文대통령 "n번방 가해자 엄벌…회원 전원 조사하라"
아베 "도쿄올림픽, 완전한 형태 아니라면 연기할 수도"
통화스와프 효과 끝?…코스피 급락, 사이드카 발동
丁총리 "종교·실내체육·유흥시설 운영중단 강력 권고"
합참 "북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2발 발사"
"17세 사망자, 호흡기 바이러스 8종 검사서도 음성"
방역당국·영남대, 대구 17세 폐렴 사망 놓고 "신경전"
한선교 사퇴 다음날…미래한국당 대표 원유철 추대
한미 600억弗 통화스와프 체결…외화 안전핀 마련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