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구미시, 재난 긴급생활비 289가구 첫 지급

구미시, 재난 긴급생활비 289가구 첫 지급

아시아투데이 2020-04-10 12:16



[아시아투데이] 장욱환(jwh5236@asiatoday.co.kr)
구미/아시아투데이 장욱환 기자 = 구미시가 9일부터 289가구에게 재난 긴급생활비 1억7400만원을 1차 지급에 들어갔다.
구미시는 재난 긴급생활비 지급을 위해 146명의 TF팀을 구성·운영하고 있으며, 8일 현재 4만6929건이 접수돼 신속한 지원을 위해 전 행정력을 동원하고 있다.
재난 긴급생활비는 사회보장정보시스템을 통해 소득·재산을 조사하며 1차로 289가구를 선정했다.
이후 접수된 건에 대해서는 소득·재산 자료가 도착하는 대로 순차적으로 지급할 계획이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재난 긴급생활비지원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가정에 도움이 되고, 상품권 사용으로 지역경제에도 활력을 되찾기를 바란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을 당부했다.
재난 긴급생활비는 기준중위소득 85%이하(4인가구 403만원이하) 가구에 가구원수에 따라 1인 50만원, 2인 60만원, 3인 70만원, 4인이상 80만원을 차등 지원하며, 이는 상품권으로 지급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통합당, 차명진 제명 대신 "탈당권유"…김종인 "한심해"
가족돌봄비용 2배 늘리고, 교통유발부담금 30% 감면
김종인 "다 포기할까 생각도…한 번만 기회 달라"
김종인 "통합당 후보 막말로 국민 실망시켜 죄송"
김종인 "경제 지옥문 앞인데…조국 살려야겠나"
김종인 "통합당, 총선 과반 확신…文리더십 붕괴"
거대양당 준연동 휩쓸어…미래한국 20 vs 범여 22석
[D-10] 민주·통합 모두 147석 목표…총선 "카운트다운"
丁총리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지속…상황 엄중"
4인가구 건보료 23만7천원 이하, 재난지원금 받는다
4인가구 건보료 23만7천원 이하, 재난지원금 받는다
일꾼론 vs 심판론…승부처 수도권서 여야 화력집중
조주빈과 "박사방" 공동 운영한 3명 중 2명 검거
"정부·서울 재난지원금 최대155만원 중복수혜 가능"
민주 132석·통합 130석…"최대 26곳 4000표 내 승부"
김종인 "사법부·언론 장악, 文정권 초기 기본 방향"
고3·중3부터 4월 9일 온라인 개학…수능 2주 연기
9조 쏟아붓는 긴급재난지원금…나라빚 부담 어쩌나
긴급재난지원금 9.1조원 푼다…5월 중 지급 추진
文 "긴급재난지원금, 5월 중순 전 지급되도록 최선"
"긴급재난지원금, 1400만 가구 40만~100만원 지급”
文 “소득하위 70%에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결정”
丁총리 "4월1일부터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
丁총리 "4월1일부터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
쉽게 꺾이지 않는 확진자 수…105명 늘어 총 9583명
北, 원산일대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2발 발사
文 "서해수호 영웅들의 희생·헌신, 애국심의 상징"
文대통령 "서해수호의날" 기념식 참석…취임 후 처음
文 "韓 방역경험 공유…기업인 이동 허용 필요”
통합당 "김종인 원톱" 체제로…황교안 "종로" 집중
황교안 손 잡은 김종인, 통합당 선대위원장 맡는다
김종인, 통합당 선거대책위원장 맡는다…"총선 지휘"
[속보] 김종인, 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 전격 수락
손석희 "조주빈에 속아 돈 건네…가족까지 위협"
"손석희, 조주빈에 살해 협박 당해 돈 건넸다"
"손석희와 형·동생 사이"…거물 행세 일삼은 조주빈
얼굴 공개된 조주빈 "악마의 삶 멈춰줘서 감사"
n번방 "박사" 조주빈 신상 공개한다…"범행수법 악질"
"n번방 박사" 조주빈 향한 국민분노…"강력 처벌해야"
文대통령 "n번방 가해자 엄벌…회원 전원 조사하라"
아베 "도쿄올림픽, 완전한 형태 아니라면 연기할 수도"
통화스와프 효과 끝?…코스피 급락, 사이드카 발동
丁총리 "종교·실내체육·유흥시설 운영중단 강력 권고"
합참 "북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2발 발사"
"17세 사망자, 호흡기 바이러스 8종 검사서도 음성"
방역당국·영남대, 대구 17세 폐렴 사망 놓고 "신경전"
한선교 사퇴 다음날…미래한국당 대표 원유철 추대
한미 600억弗 통화스와프 체결…외화 안전핀 마련
한선교, 대표 전격사퇴…"한줌도 안되는 권력이"
"비례 파동" 한선교 미래한국당 대표직 던졌다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