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안양시, 코로나19 피해 육가공업체 돕기 나서

안양시, 코로나19 피해 육가공업체 돕기 나서

국제뉴스 2020-04-11 00:46


안양시, 코로나19 피해 육가공업체 돕기 나서


-안양시청사 주차장에 돼지고기 소비촉진 할인판매 행사 개최

(안양=국제뉴스) 한경상 기자 = 학교급식 일시 중단으로 어려움에 처한 육가공업체를 도우려는 친환경 돼지고기 할인판매 행사가 지난 9일 안양시청가 민원동 주차장에서 열렸다.

안양시의 마련으로 행사를 연 육가공업체(한라식품)는 경기도 G마크 인증을 받은 업체로서 축산농가와의 계약으로 일주일에 8백여 두의 돼지를 도축해왔다.

하지만 코로나19사태 장기화로 중·고교 개학이 연기돼 학교급식이 중단됨으로 인해 어려움에 처해 있는 상태다.

이날 판촉행사는 친환경 돼지고기 등갈비, 전지, 목살, 삼겹살 등 8개 품목에 걸쳐 시중가보다 30%까지 저렴하게 공급되는 가운데 약 1톤이 판매됐다.
▲ 최대호 안양시장이 행사장을 방문해 돼지고기를 구매하고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도 행사장을 방문해 돼지고기를 구매하며 "육가공 판촉행사는 당분간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라고 육가공업체 돕기에 손을 보탰다.

행사에 참여한 한 시민은 "코로나19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행사를 펼쳐 시민들도 함께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해 나가는 안양의 모습이 좋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