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통합당, 세비 30% 기부 추진 '코로나 고통 분담'…24일 선포식

통합당, 세비 30% 기부 추진 "코로나 고통 분담"…24일 선포식

아시아투데이 2020-05-23 21:16



[아시아투데이] 이장원(jwdatou@asiatoday.co.kr)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와 이종배 정책위의장을 비롯한 제21대 국회의원 당선자들이 21일 국회 예결위회의장에서 열린 제21대 국회 미래통합당 당선자 워크숍에서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 이병화 기자
아시아투데이 이장원 기자 = 미래통합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국민 고통을 분담하고자 세비 기부를 추진한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24일 국회에서 코로나19 재난극복을 위한 미래통합당 국회의원 세비 기부 캠페인 선포식’을 열고 자발적 기부 참여를 독려할 계획이라고 통합당 관계자가 23일 전했다.
21대 국회 당선인들은 지난 21∼22일 국회에서 열린 워크숍에서 세비 기부를 결정하고 기부 비율, 기간, 기부처 등 구체적인 사항은 당에 위임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 관계자에 따르면 21대 국회 개원 첫 달인 6월부터 12월까지 세비(활동비 제외)의 30%가량을 기부하는 방안이 유력하다. 기부 방식은 중앙당에서 일괄 기부 또는 당선인들이 각자 지역 단위 코로나 기금을 찾아 개별 기부하는 방안 등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이태원 클럽발 "5차 감염" 2명 확인…누적 219명
신규 확진 23명…이태원 클럽발 감염 대구까지 전파
"뇌물수수 혐의" 유재수 1심 유죄…집행유예 선고
文대통령 "사회적 대타협 이루면 기업 추가 지원"
文 "비상한 각오로 일자리 수호…산업·경제 살려야"
인천 66개교 고3, 오늘 온라인 학력평가 치른다
인천 66개교 고3, 21일 학력평가 온라인으로 치른다
등교 첫날 고3 확진…인천 66개 고교생 전원 귀가
"윤미향 옹호 더는 어렵다"…민주당 기류 변화
윤미향 논란 선 긋는 靑 "입장 없어, 당 차원서 대응"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확진…
윤미향, 대출 한번 없이 수년간 1가구 2주택 보유
"덮고 지나갈 단계 지나" 여권서도 윤미향 회의론
윤미향 "예전 아파트 팔아 집 샀다"…곽상도 "거짓말"
文대통령 "5·18 정신, 반드시 헌법에 담겨야"
신규 확진 27명, 서울만 14명…이태원發 확산 계속
고3 등교 일주일 늦춘다…유치원·초중고 모두 연기
정세균 "이태원 방문자 협조 늦어지면 고강도 대책"
文 "경제 전시상황…한국판 뉴딜 국가프로젝트 추진"
[속보] 文대통령 "선도형 경제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개척"
文, 취임 3주년 특별연설…"포스트코로나" 구상 밝힌다
유흥시설 집합금지 발령…"이태원 관련 40명 확진"
용인 66번 관련 이태원 클럽 집단감염…20명 확진
丁총리 "클럽 집단감염, 모든 자원 활용해 확산 차단"
정부 "오늘부터 전국 유흥시설 운영자제 행정명령"
정부 "오늘부터 전국 유흥시설 운영자제 행정명령"
용인 확진자 접촉 감염 속출…벌써 15명 확진
용인 확진자 직장동료 1명 감염…분당 회사 폐쇄
단국대 교수 아들 "허위 인턴증명서 스펙 품앗이 맞다"
코로나 대응, 표준국가는 "한국" 표준도시는 "서울"
원유철 "통합당과 합당…교섭단체 생각한 적 없어"
丁총리 "생활속 거리두기 정착돼야 경제활성화 가능"
"코로나 "조용한 전파" 지속될지도…긴장감 유지"
文 "코로나 빠르게 안정…중대본 땀으로 만든 성과"
정부 "6일 7개 전담병원 지정해제 등 총 1725개 병상 감축"(종합)
총 쏘고 입 다문 北…軍 "안개 짙어 고의 아닐 것"
합참 "北, 우리군 향해 수차례 총격…대응 사격"
영상 속 김정은 "건재"…멀쩡히 걷고 시종일관 여유
"사망설" 보란 듯…김정은, 공장 시찰로 건재 과시
고성 산불 강풍타고 확산…주민·장병 2400명 대피
강원 고성산불 강풍 타고 확산…주민 30명 대피
文대통령 "재난지원금 지급준비 만전…국회에 감사"
"혼인신고까지 했는데" 주저앉은 유가족들의 절규
인터넷은행법 국회 문턱 넘었다…한숨 돌린 케이뱅크
이천 물류창고 화재 36명 사망…"인명 수색 계속"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