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2020 MAMA'는 비대면으로…12월6일 한국서 개최

"2020 MAMA"는 비대면으로…12월6일 한국서 개최

아시아투데이 2020-09-21 10:01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아시아 음악 시상식 ‘MAMA’가 올해는 비대면으로 진행된다./제공=엠넷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아시아 음악 시상식 ‘Mnet Asian Music Awards(이하 MAMA)’가 올해는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엔터테인먼트 & 라이프스타일 컴퍼니 CJ ENM은 21일 오는 12월 6일 한국에서 ‘2020 MAMA’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CJ ENM이 개최하는 글로벌 음악 시상식 MAMA는 1999년 Mnet ‘영상음악대상’으로 출발해 2009년 MAMA로 새롭게 탈바꿈하며 지금의 모습을 갖췄다. CJ의 문화 역량과 기술이 집대성된 글로벌 음악 축제로 매년 혁신적인 무대를 선보였던 MAMA가 올해는 최초의 비대면 시상식으로 새롭게 진행된다.
아시아 3개 지역을 순회하는 ‘MAMA WEEK’, 4만 관객 규모의 돔 공연장 개최 등 차별화된 시도에 나섰던 MAMA가 최초 비대면으로 치러지는 올해는 과연 어떤 모습일지 주목된다. 해마다 혁신적인 퍼포먼스로 트렌드를 이끌어 온 행사인 만큼 올해 또 한 번의 이정표를 세울 수 있을 것인지도 관심사다.
CJ ENM 관계자는 “아시아 최고의 음악 시상식 MAMA는 항상 혁신적인 시도 속에 발전을 거듭해왔다. 비대면으로 치뤄지는 올해 역시 새로운 기회라 생각한다”며 “그동안 쌓아온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고의 무대를 준비해 명실상부 최고의 글로벌 음악 축제로 빛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추석연휴 전 안심할만큼 코로나 확진자 수 줄여야"
정총리 “추석 연휴 전 비수도권 2단계 유지 필요”
청년들 분노 다독인 文대통령…"공정"만 37번 언급
文대통령 "9·19 남북합의 시계 멈춰…다시 돌아가길”
민주, DJ아들 김홍걸 제명…무소속 의원직은 유지
추미애 "나도 남편도 국방부에 민원 넣은적 없다"
文대통령, 스가 총리에 축하 서한…"언제든 대화 준비"
"국방부 민원실에 전화한 건 여성…기록은 秋 남편"
정세균, 秋 공세에 "정쟁은 그만, 국정 논의했으면"
정경두 "추미애 아들, 승인권자 허가 받고 휴가 연장"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추미애 전 보좌관 "아들 서씨 부탁받고 부대에 전화"
丁 "4차 추경, 진흙 속 소중한 일상 들어올릴 지렛대"
식당·까페 "9시 통금" 풀렸다…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신규확진 11일째 100명대…거리두기 재연장 오후 결정
방역당국 "코로나 수도권 유행, 대구·경북 때보다 심각"
대형병원·종교시설·집회…곳곳서 산발적 확산 이어져
신규 확진 136명, 열흘 연속 100명대…규모는 작아져
추미애 아들 의혹 쏟아지는데…이제서야 조사 나선 檢
여야 "추석 전 많은 국민에게 재난지원금 지급 노력"
文대통령 "4차 추경 7조8천억 규모…피해맞춤형 지원"
강남 개발 이익 강북에도 쓴다…연내 법개정 추진
秋아들 "특혜 의혹" 일파만파…윤석열, 칼자루 쥘까
文대통령 "재난지원금 전국민 지급, 재정상 어렵다"
전국이 태풍 "하이선" 영향권…"강한 비바람 주의"
4차 추경, 자영업자·저소득층에 7조+α 핀셋 지원
수도권 2.5단계 1주 연장…빵집도 포장·배달만 가능
文 "정부·의협 합의 환영…최일선 의사분들께 감사"
의협·정부 "원점 재논의" 합의했지만…의료계 분열 양상
정부·의협 극적합의…공공의대·의대증원 원점 재논의
정부·의협 극적합의…공공의대·의대증원 원점 재논의
수도권 2.5단계, 종료냐 연장이냐…"주말 중대기로"
전교조 손 들어준 대법 "법외노조 통보 처분은 위법"
태풍 마이삭에 부산 "쑥대밭"…1명 사망·27만가구 정전
끝내 기소된 이재용…삼성 "잃어버린 10년" 현실로
검찰, 이재용 불구속 기소…수사심의위 권고 불수용
검찰, 이재용 불구속 기소…수사심의위 권고 불수용
정세균 "준전시 상황…재정이 경제·민생 버팀목 돼야"
공원 산책, 혼자 있을때도 마스크 꼭 써야 하나요?
박능후 "이번주가 확산 분수령…집에 머물러 달라"
정 총리 "국민불편 크지만 셧다운 막게 협조해달라"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