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미 대선 D-40, 트럼프-바이든 격전지서 접전, 전망 안갯속

미 대선 D-40, 트럼프-바이든 격전지서 접전, 전망 안갯속

아시아투데이 2020-09-24 07:01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hegel@asiatoday.co.kr)
미국 전역 대상 대선 여론조사에서는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여전히 앞서고 있지만 대선 향방을 사실상 결정하는 경합주(스윙 스테이트)에서는 접전 양상이다. 사진은 트럼프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펜실베이니아주 문 타운십에서 선거 유세를 하는 모습./사진=문 타운십 AP=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미국 대선이 40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결과를 예측할 수 없는 안갯속으로 빠져들고 있다.
미국 전역 대상 여론조사에서는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여전히 앞서고 있지만 대선 향방을 사실상 결정하는 경합주(스윙 스테이트)에서는 접전 양상이다.
워싱턴포스트(WP)와 ABC방송이 23일(현지시간) 발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두 후보는 플로리다와 애리조나주에서 오차 범위 내에서 엎치락뒤치락하고 있다.
애리조나주에서의 격차는 더 작았다. 트럼프 대통령이 49% 대 48%로 앞섰지만 등록 유권자들은 47% 대 49%로 바이든 후보의 손을 들어줬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에서 이 2개주에서 승리했었다.
조 바이든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가 23일(현지시간)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럿의 캠프노스엔드에서 진행된 블랙 이코노믹 서밋에서 연설을 하고 있다./사진=샬럿 AP=연합뉴스
WP는 이번 조사는 전반적으로 미국 경제가 약화했음에도 불구하고 트럼프 대통령에게 유리한 가장 강력한 이슈로 남아 있으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에 대한 유권자들의 불승인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고 있다고 해석했다.
미 정치전문매체 더힐은 이번 대선의 가장 큰 이슈는 경제와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이라고 분석했다.
더힐은 마켓대학과 퀴니피액대학이 이날 발표한 여론조사에서 바이든 후보가 전국적으로 10%포인트 앞섰지만 경제에서는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 대응에는 바이든 후보가 적합하다고 답한 유권자가 많았다고 전했다.
이날 각종 여론조사를 집계하는 정치전문 웹사이트 ‘리얼클리어폴리틱스’에 따르면 플로리다·미시간·위스콘신·펜실베이니아·노스캐롤라이나·애리조나 등 6개 경합주에서 바이든 후보가 앞서고 있지만 최대·최소 격차는 각각 6.9%·0.5%포인트였다.
지난 7일부터 22일까지 미 전역을 대상으로 실시한 각종 여론조사의 평균은 바이든 후보가 7.1%포인트 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힐은 여론조사는 전반적으로 트럼프 대통령이 플로리다·애리조나·노스캐롤라이나주에서 바이든 부통령과 대등한 선거를 펼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평가했다.
이와 함께 우편투표와 부재자 투표가 순조롭게 진행될지도 대선 결과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더힐은 약 절반이 선거일에 직접 투표하고, 3분 1은 우편이나 부재자 투표를 하며 15%는 투표소에서 조기 투표할 계획이라고 답했다며 직접 투표자 57%가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한다고 답했다고 전했다.
반면 우편이나 부재자 투표, 그리고 조기 투표자의 약 3분 2는 바이든 후보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의 "종전선언·동북아 협력체", 북·중·일 호응할까
文 "추석 전 지원금 드릴 수 있어 다행…협치 지속되길"
재난지원금 24일부터 지급…빨리 신청하면 먼저 받는다
소상공인 241만명, 25일부터 최대 200만원 받는다
7조 8148억원 푼다…59년 만에 4차 추경안 통과
중학생 돌봄비 15만원…35~64세 통신비 못 받는다
文, 권력기관 개혁 완수 천명…警 국가수사본부 신설
秋와 입장한 文 "권력기관 개혁 돌이킬 수 없이 진척”
정총리 “추석 연휴 전 비수도권 2단계 유지 필요”
청년들 분노 다독인 文대통령…"공정"만 37번 언급
文대통령 "9·19 남북합의 시계 멈춰…다시 돌아가길”
민주, DJ아들 김홍걸 제명…무소속 의원직은 유지
추미애 "나도 남편도 국방부에 민원 넣은적 없다"
文대통령, 스가 총리에 축하 서한…"언제든 대화 준비"
"국방부 민원실에 전화한 건 여성…기록은 秋 남편"
정세균, 秋 공세에 "정쟁은 그만, 국정 논의했으면"
정경두 "추미애 아들, 승인권자 허가 받고 휴가 연장"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추미애 전 보좌관 "아들 서씨 부탁받고 부대에 전화"
丁 "4차 추경, 진흙 속 소중한 일상 들어올릴 지렛대"
식당·까페 "9시 통금" 풀렸다…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신규확진 11일째 100명대…거리두기 재연장 오후 결정
방역당국 "코로나 수도권 유행, 대구·경북 때보다 심각"
대형병원·종교시설·집회…곳곳서 산발적 확산 이어져
신규 확진 136명, 열흘 연속 100명대…규모는 작아져
추미애 아들 의혹 쏟아지는데…이제서야 조사 나선 檢
여야 "추석 전 많은 국민에게 재난지원금 지급 노력"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