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메시·호날두, 'UEFA 올해의 선수' 최종 후보서 탈락

메시·호날두, "UEFA 올해의 선수" 최종 후보서 탈락

아시아투데이 2020-09-24 10:31



[아시아투데이] 지환혁(hh@asiatoday.co.kr)
리오넬 메시(왼쪽)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로이터·AFP연합
아시아투데이 지환혁 기자 = 세계 축구계를 양분해 온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10년 만에 ‘유럽축구연맹(UEFA) 올해의 선수’ 최종 후보에서 모두 탈락했다.
UEFA는 23일(현지시간) 2019-2020시즌 올해의 남자 선수 최종 후보로 케빈 더 브라위너(벨기에·맨체스터 시티),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폴란드·바이에른 뮌헨), 마누엘 노이어(독일·바이에른 뮌헨) 등 3인을 선정했다.
더 브라위너는 지난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13골 20도움을 기록하며 프리미어리그 도움왕에 올랐다. 레반도프스키는 지난 시즌 독일 분데스리가와 UEFA 챔피언스리그를 통틀어 총 47경기 55골을 몰아넣으며 바이에른 뮌헨의 ‘트레블’(3관왕)을 이끌었다. 골키퍼 노이어도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6번의 ‘클린 시트’(무실점 경기)를 기록하며 팀의 트레블에 큰 힘을 보탰다.
메시와 호날두는 UEFA 올해의 선수 최종 후보 3인에 들지 못했다. 두 선수가 최종 후보에 오르지 못한 것은 UEFA 올해의 클럽 선수 대신 ‘UEFA 올해의 선수’로 명칭을 바꾼 2010-2011시즌 이후 처음이다.
호날두는 2010-2011시즌부터 지난 시즌까지 9차례 시상에서 모두 최종 후보에 올라 가장 많은 세 차례 수상했고, 메시도 6번 최종 후보에 든 뒤 두 번 상을 받았다.
최종 후보 3인의 득표수는 공개되지 않은 가운데 메시는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53표)와 함께 공동 4위에 올랐다. 토마스 뮐러(바이에른 뮌헨·41표), 킬리안 음바페(파리 생제르맹·39표), 티아고 알칸타라(바이에른 뮌헨→리버풀·27표), 조슈아 키미히(바이에른 뮌헨·26표) 순이었다. 호날두는 25표(10위)에 그쳤다.
UEFA 올해의 선수 수상자는 10월 1일 스위스 니용에서 열릴 2020-2021 UEFA 챔피언스리그 조 추첨 행사 때 발표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정세균 "추석 전 추경 70% 집행…개천절 집회 불허"
이낙연 "4차 추경, 이젠 빠르고 정확한 집행이 과제"
文 "추석 전 지원금 드릴 수 있어 다행…협치 지속되길"
재난지원금 24일부터 지급…빨리 신청하면 먼저 받는다
소상공인 241만명, 25일부터 최대 200만원 받는다
7조 8148억원 푼다…59년 만에 4차 추경안 통과
중학생 돌봄비 15만원…35~64세 통신비 못 받는다
文, 권력기관 개혁 완수 천명…警 국가수사본부 신설
秋와 입장한 文 "권력기관 개혁 돌이킬 수 없이 진척”
정총리 “추석 연휴 전 비수도권 2단계 유지 필요”
청년들 분노 다독인 文대통령…"공정"만 37번 언급
文대통령 "9·19 남북합의 시계 멈춰…다시 돌아가길”
민주, DJ아들 김홍걸 제명…무소속 의원직은 유지
추미애 "나도 남편도 국방부에 민원 넣은적 없다"
文대통령, 스가 총리에 축하 서한…"언제든 대화 준비"
"국방부 민원실에 전화한 건 여성…기록은 秋 남편"
정세균, 秋 공세에 "정쟁은 그만, 국정 논의했으면"
정경두 "추미애 아들, 승인권자 허가 받고 휴가 연장"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추미애 전 보좌관 "아들 서씨 부탁받고 부대에 전화"
丁 "4차 추경, 진흙 속 소중한 일상 들어올릴 지렛대"
식당·까페 "9시 통금" 풀렸다…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신규확진 11일째 100명대…거리두기 재연장 오후 결정
방역당국 "코로나 수도권 유행, 대구·경북 때보다 심각"
대형병원·종교시설·집회…곳곳서 산발적 확산 이어져
신규 확진 136명, 열흘 연속 100명대…규모는 작아져
추미애 아들 의혹 쏟아지는데…이제서야 조사 나선 檢
여야 "추석 전 많은 국민에게 재난지원금 지급 노력"
文대통령 "4차 추경 7조8천억 규모…피해맞춤형 지원"
강남 개발 이익 강북에도 쓴다…연내 법개정 추진
秋아들 "특혜 의혹" 일파만파…윤석열, 칼자루 쥘까
文대통령 "재난지원금 전국민 지급, 재정상 어렵다"
전국이 태풍 "하이선" 영향권…"강한 비바람 주의"
4차 추경, 자영업자·저소득층에 7조+α 핀셋 지원
수도권 2.5단계 1주 연장…빵집도 포장·배달만 가능
文 "정부·의협 합의 환영…최일선 의사분들께 감사"
의협·정부 "원점 재논의" 합의했지만…의료계 분열 양상
정부·의협 극적합의…공공의대·의대증원 원점 재논의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