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도쿄 코로나 확진자 4일만에 다시 100명대 증가

도쿄 코로나 확진자 4일만에 다시 100명대 증가

아시아투데이 2020-09-24 15:31



[아시아투데이] 정아름(jjar@asiatoday.co.kr)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이미지/제공 = 게티 이미지뱅크
아시아투데이 정아름 기자 = 일본 도쿄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4일만에 또다시 세자리 수로 늘어났다.
24일 오후 3시 기준으로 도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195명이 발생했다고 NHK가 이날 보도했다.
도쿄에서 일일기준 확진자가 100명을 넘은 것은 지난 20일 이후 나흘만이다.
이로써 도쿄 누적확진자는 2만4648명으로 집계됐다.
23일 기준 일본 코로나 누적확진자(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제외)는 8만119명으로 나타났다. 누적사망자는 1525명으로 조사됐다.
이날 일본 전체 신규확진자는 219명이 나왔으며 6명이 사망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불안을 느낀다고 생각하는 일본인은 10명 중 7명꼴로 나타났다.
NHK가 일본 전국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221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휴대전화 설문조사에서 코로나19로 자신이나 가족이 감염될 수 있다는 불안을 느끼냐고 묻는 질문에 76%이 그렇다고 답변했다.
매우느낀다는 27%, 어느정도 느낀다고 응답한 사람은 49%였다.
불안을 별로 느끼지 않는다고 답한사람은 15%였으며 전혀 느끼지 않는다고 대답한 비율은 2%로 나타났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軍 "北, 월북의사 듣고도 실종자 총격, 시신 불태워"
군 "北, 실종 공무원에 총격·시신 불태워…만행 규탄"
이낙연 "4차 추경, 이젠 빠르고 정확한 집행이 과제"
文 "추석 전 지원금 드릴 수 있어 다행…협치 지속되길"
재난지원금 24일부터 지급…빨리 신청하면 먼저 받는다
소상공인 241만명, 25일부터 최대 200만원 받는다
7조 8148억원 푼다…59년 만에 4차 추경안 통과
중학생 돌봄비 15만원…35~64세 통신비 못 받는다
文, 권력기관 개혁 완수 천명…警 국가수사본부 신설
秋와 입장한 文 "권력기관 개혁 돌이킬 수 없이 진척”
정총리 “추석 연휴 전 비수도권 2단계 유지 필요”
청년들 분노 다독인 文대통령…"공정"만 37번 언급
文대통령 "9·19 남북합의 시계 멈춰…다시 돌아가길”
민주, DJ아들 김홍걸 제명…무소속 의원직은 유지
추미애 "나도 남편도 국방부에 민원 넣은적 없다"
文대통령, 스가 총리에 축하 서한…"언제든 대화 준비"
"국방부 민원실에 전화한 건 여성…기록은 秋 남편"
정세균, 秋 공세에 "정쟁은 그만, 국정 논의했으면"
정경두 "추미애 아들, 승인권자 허가 받고 휴가 연장"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추미애 전 보좌관 "아들 서씨 부탁받고 부대에 전화"
丁 "4차 추경, 진흙 속 소중한 일상 들어올릴 지렛대"
식당·까페 "9시 통금" 풀렸다…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신규확진 11일째 100명대…거리두기 재연장 오후 결정
방역당국 "코로나 수도권 유행, 대구·경북 때보다 심각"
대형병원·종교시설·집회…곳곳서 산발적 확산 이어져
신규 확진 136명, 열흘 연속 100명대…규모는 작아져
추미애 아들 의혹 쏟아지는데…이제서야 조사 나선 檢
여야 "추석 전 많은 국민에게 재난지원금 지급 노력"
文대통령 "4차 추경 7조8천억 규모…피해맞춤형 지원"
강남 개발 이익 강북에도 쓴다…연내 법개정 추진
秋아들 "특혜 의혹" 일파만파…윤석열, 칼자루 쥘까
文대통령 "재난지원금 전국민 지급, 재정상 어렵다"
전국이 태풍 "하이선" 영향권…"강한 비바람 주의"
4차 추경, 자영업자·저소득층에 7조+α 핀셋 지원
수도권 2.5단계 1주 연장…빵집도 포장·배달만 가능
文 "정부·의협 합의 환영…최일선 의사분들께 감사"
의협·정부 "원점 재논의" 합의했지만…의료계 분열 양상
정부·의협 극적합의…공공의대·의대증원 원점 재논의
정부·의협 극적합의…공공의대·의대증원 원점 재논의
수도권 2.5단계, 종료냐 연장이냐…"주말 중대기로"
전교조 손 들어준 대법 "법외노조 통보 처분은 위법"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