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정동원 '주라주라'·임영웅 '암연' 등 '사랑의 콜센타' 음원 발매

정동원 "주라주라"·임영웅 "암연" 등 "사랑의 콜센타" 음원 발매

아시아투데이 2020-09-25 09:16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사랑의 콜센타 PART25’ 앨범이 25일 낮 12시에 발매된다./제공=쇼플레이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 음원이 발매된다.

‘사랑의 콜센타’ 25회에서 공개된 곡들이 25일 낮 12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정동원의 ‘주라주라’, ‘헤어진 후에’, 장민호의 ‘따르릉’, 영탁의 ‘서른이면’, 임영웅의 ‘알 수 없는 인생’, ‘암연’, ‘바보같은 사나이’, 김희재 ‘꼬마인형’, ‘나 항상 그대를’, ‘최고다 당신’까지 총 10곡이 발매된다.

지난 17일 방송된 ‘사랑의 콜센타’ 25회는 ‘2020 상반기 최우수 사원’으로 꾸며졌다. TOP6(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는 그동안 전화 연결까지 이어지지 못했던 수많은 콜 중 본인이 사연과 신청곡을 직접 선정해 무대를 펼쳤다.

한편 ‘사랑의 콜센타 PART25’ 앨범은 25일 낮 12시에 발매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美국무부 "한국의 대북 규탄·해명 요구 전적으로 지지"
文대통령, 연평도 피격에 "충격적 사건, 용납 못한다"
文대통령, 연평도 피격에 "충격적 사건, 용납 못한다"
군 "北, 실종 공무원에 총격·시신 불태워…만행 규탄"
이낙연 "4차 추경, 이젠 빠르고 정확한 집행이 과제"
文 "추석 전 지원금 드릴 수 있어 다행…협치 지속되길"
재난지원금 24일부터 지급…빨리 신청하면 먼저 받는다
소상공인 241만명, 25일부터 최대 200만원 받는다
7조 8148억원 푼다…59년 만에 4차 추경안 통과
중학생 돌봄비 15만원…35~64세 통신비 못 받는다
文, 권력기관 개혁 완수 천명…警 국가수사본부 신설
秋와 입장한 文 "권력기관 개혁 돌이킬 수 없이 진척”
정총리 “추석 연휴 전 비수도권 2단계 유지 필요”
청년들 분노 다독인 文대통령…"공정"만 37번 언급
文대통령 "9·19 남북합의 시계 멈춰…다시 돌아가길”
민주, DJ아들 김홍걸 제명…무소속 의원직은 유지
추미애 "나도 남편도 국방캺에 민원 넣은적 없다"
文대통령, 스가 총리에 축하 서한…"언제든 대화 준비"
"국방부 민원실에 전화한 건 여성…기록은 秋 남편"
정세균, 秋 공세에 "정쟁은 그만, 국정 논의했으면"
정경두 "추미애 아들, 승인권자 허가 받고 휴가 연장"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추미애 전 보좌관 "아들 서씨 부탁받고 부대에 전화"
丁 "4차 추경, 진흙 속 소중한 일상 들어올릴 지렛대"
식당·까페 "9시 통금" 풀렸다…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신규확진 11일째 100명대…거리두기 재연장 오후 결정
방역당국 "코로나 수도권 유행, 대구·경북 때보다 심각"
대형병원·종교시설·집회…곳곳서 산발적 확산 이어져
신규 확진 136명, 열흘 연속 100명대…규모는 작아져
추미애 아들 의혹 쏟아지는데…이제서야 조사 나선 檢
여야 "추석 전 많은 국민에게 재난지원금 지급 노력"
文대통령 "4차 추경 7조8천억 규모…피해맞춤형 지원"
강남 개발 이익 강북에도 쓴다…연내 법개정 추진
秋아들 "특혜 의혹" 일파만파…윤석열, 칼자루 쥘까
文대통령 "재난지원금 전국민 지급, 재정상 어렵다"
전국이 태풍 "하이선" 영향권…"강한 비바람 주의"
4차 추경, 자영업자·저소득층에 7조+α 핀셋 지원
수도권 2.5단계 1주 연장…빵집도 포장·배달만 가능
文 "정부·의협 합의 환영…최일선 의사분들께 감사"
의협·정부 "원점 재논의" 합의했지만…의료계 분열 양상
정부·의협 극적합의…공공의대·의대증원 원점 재논의
정부·의협 극적합의…공공의대·의대증원 원점 재논의
수도권 2.5단계, 종료냐 연장이냐…"주말 중대기로"
전교조 손 들어준 대법 "법외노조 통보 처분은 위법"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