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베트남 '한국, 중부 지방 수해 가장 먼저 지원…진심으로 감사'

베트남 "한국, 중부 지방 수해 가장 먼저 지원…진심으로 감사"

아시아투데이 2020-10-29 17:16



[아시아투데이] 정리나 하노이 특파원(hanoian@asiatoday.co.kr)
29일 베트남 농업·농촌개발부에서 박노완 주베트남 한국대사가 한국 정부를 대표해 집중호우와 태풍 피해가 심각한 베트남 중부 지역에 30만달러의 인도적 지원금을 전달했다./사진=하노이 정리나 특파원
아시아투데이 정리나 하노이 특파원 = 이달 초부터 집중호우로 인한 홍수·산사태와 최근 두 차례 걸친 태풍으로 심각한 피해를 입은 베트남 중부 지역에 한국 정부가 가장 먼저 30만 달러(약 3억 3960만원) 상당의 인도적 지원을 제공했다.
29일 베트남 농업·농촌개발부에서 열린 베트남 중부지역 지원금 전달식에는 한국 정부를 대신해 박노완 주베트남 한국대사와 조한덕 코이카 베트남 사무소장이 참석했다. 베트남 측에서는 응우옌 호앙 히엡 농업·농촌개발부 차관이 참석했다. 히엡 차관은 “당초 응우옌 쑤언 끄엉 농업·농촌개발부 장관이 참석할 예정이었으나 중부 지방 피해 상황이 막심해 급하게 현장으로 내려갔다”고 설명했다.
이 자리에서 히엡 차관은 “한국은 수해 피해가 심각한 베트남 중부에 가장 먼저 지원해 준 국가다. 베트남 정부와 베트남 국민들을 대표해 한국의 소중한 지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히엡 차관은 “이달 초부터 시작된 집중호우와 최근 제17호 태풍 ‘사우델’·제18호 태풍 ‘몰라베’가 연거푸 중부 지방을 강타해 피해가 막심하다”며 “정확한 피해 규모도 집계하지 못했고, 역사적 피해에 정부가 모든 역량을 집중해 총력 대응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 대사는 “ 한국 정부를 대신해 중부 지역의 인명·재산 피해에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를 잘 극복했던 베트남이 이번 수해 피해도 정부와 국민들이 합심해 잘 이겨낼 것이라 확신한다”고 답했다.
한국 정부의 이번 인도적 지원과 관련해 박 대사는 “베트남 중앙대책본부에서 긴급 피해 지원 요청이 왔고, 한국 정부가 이에 신속하게 30만 달러의 지원을 제공하기로 결정한 것”이라며 “이는 그만큼 한국이 베트남과의 관계를 중시하고 있다는 뜻이다. 또한 미래에도 우호적인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 신속히 대응한 것”이라 의미를 부여했다. 박 대사는 “한국국제협력단(KOICA·코이카)·주베트남 한국상공인연합회(코참)도 중부 지역 수해 복구를 위해 적극 동참 중이다. 베트남 국민들이 조속히 극복할 수 있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조한덕 코이카 베트남 사무소장도 “한국 정부의 베트남에 대한 연대의 연장선상에서 코이카도 여성연맹을 통해 수해를 입은 중부지역 여성들에게 2만달러(약 2265만원)을 긴급 지원했다”며 “또한 중부 지방에서 진행됐던 사업들의 사후 관리 차원에서 추가 지원을 검토하고 있다. 코이카를 비롯해 한국이 베트남 국민들과 마음을 함께 하고 있다”고 밝혔다.
베트남 중부 지방은 이달 초 시작된 집중 호우로 홍수와 산사태가 발생하며 최소 130명이 숨지고 20명이 실종, 수만 가구가 침수되는 피해를 입었다. 이에 더해 28일 상륙한 제18호 태풍 몰라베로 인한 폭우와 강풍으로 최소 92명이 사망·실종됐다. 이와 함께 곳곳의 농경지와 주택이 침수되고 시설물이 파손되는 등 재산피해도 막심하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이명박 "법치가 무너졌다…진실은 반드시 밝혀질 것"
"횡령·뇌물" 이명박 전 대통령 징역 17년 확정…재수감
"횡령·뇌물" 이명박 전 대통령 징역 17년 확정…재수감
삼성전자, 3분기 매출 67조원…분기 사상 최대 기록
文대통령 "한국은 위기에 강한 나라, 4분기 경제반등"
文대통령 "확실한 경제 반등 이뤄야...일자리가 우선"
文대통령 "556조 내년 예산, 국난극복 의지 담아 편성"
홍남기 "중저가 1주택자 재산세 부담 늘지 않게 할 것"
시속 50㎞ 위험한 질주…불법개조 판 치는 전동킥보드
증권범죄합수단 폐지 이유 밝힌 秋 "부패의 온상"
"반도체 코리아" 글로벌 거인 이건희 회장 잠들다
"마누라·자식 빼곤 다 바꿔" 세계1위 삼성 키운 "신경영"
[속보] 이건희 삼성 회장 숙환으로 별세…향년 78세
[속보]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투병끝 별세…향년 78세
부천 학원서 초등생 13명 집단감염…"강사 전파 추정"
신규 확진자 77명…사흘만에 다시 100명 아래로
尹 "중상모략은 가장 점잖은 표현…부실수사 아냐"
대전서 독감백신 접종 70대 또 사망...전국 11번째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 속출…커지는 "백신 포비아"
이번엔 제주 60대男…독감백신 접종 4번째 사망
금태섭 민주당 탈당 "편가르기·오만한 태도에 절망"
靑 "추미애 수사지휘권 불가피…엄정한 수사 필요"
靑 "추미애 수사지휘 불가피…신속·엄중수사 필요"
감사원 "월성1호기 경제성 불합리하게 낮게 평가"
이석희 "낸드 1위" 승부수…인텔 메모리 사업 인수
SK하이닉스, 인텔 낸드사업 품는다…10.3조에 인수
추미애 "윤석열 가족 사건·라임 수사지휘권 박탈"
윤석열 겨눈 秋 "야권·검사 로비 수사 제대로 안해"
신규확진 73명…경기 재활병원 또 17명 집단감염
文대통령 "공공기관 옵티머스 투자 경위 조사하라"
文 "코로나 백신 자체개발, 정부가 끝까지 함께할 것"
정부, 수소발전 의무제 도입…"20년간 25조 투자 창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